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 마을 의사결정 여성 배제없이 성평등하게"
제주여민회·여성농민회 성평등마을규약 표준조항
11월 15일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서 선포·전달식 개최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1.13. 19:00:3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 여성들의 마을 내 의사결정 참여를 확대하기 위한 제도 마련이 추진되고 있다. 제주여민회와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제주도연합은 '성평등마을규약 표준조항'을 만들고 이달 15일 오후 4시30분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선포식과 전달식을 갖는다.

이번 성평등마을규약은 여민회가 지난해 제주시 조천읍과 애월읍 20개 마을에서 실시한 여성대표성 실태조사가 바탕이 됐다. 일부 마을에서 마을 내 성역할로 인한 여성들의 총회 참여 제한, 1세대 1표 마을규약, 마을 임원조직 여성 참여 저조 등 여성 과소대표성을 불러오는 문제들이 확인된 탓이다.

이에따라 여민회와 전여농제주도연합은 올해 신도3리, 한림3리, 신산리를 시범마을로 선정해 성평등 프로그램을 진행했고 부녀회 등이 참여하는 성평등마을규약 태스크포스팀을 구성해 표준조항을 검토했다. 성평등규약에는 '모든 주민회원은 마을의 의사결정에서 배제되지 않고 발언기회를 균등하게 가질 권리', '마을 내 인권문제(가정폭력, 아동학대, 노인학대, 성폭력 등) 발생 시 주민회원 누구나 적극적으로 피해자 보호조치 시행 의무' 등을 담았다.

3개 마을에서는 마을 상황에 맞게 표준조항을 수정해 총회에 안건으로 제출하는 작업을 벌이고 있다. 성평등마을규약 선포·전달식에서는 이같은 내용을 공론화하고 제주도 성평등정책관에게 표준조항을 전달해 도내 마을에 확산될 수 있도록 당부할 예정이다.

제주여민회는 "최근 동물테마파크로 갈등을 겪는 선흘2리 마을 이장 선거와 관련 낡고 부실한 마을규약의 폐해가 드러났고 이를 계기로 시대에 맞는 '마을규약표준안'에 대한 논의가 도의회를 중심으로 이루어지고 있다"며 "이번 성평등마을규약 표준조항이 제주 마을규약표준안 논의에 단초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 범죄발생률 12년 연속 1위 수모 제주 모 신용협동조합의 '이상한' 직원 채용
제주소방, 홈페이지 '태풍정보' 코너 운영 "동물테마파크 환경평가 다시 실시해야"
제주교통약자지원센터 477일만 천막농성 중단 비자림로 벌목 구간 곤충 로드킬 조사결과 발…
제주 전공의·의사도 순차척 파업 동참 결정 '우려대로' 제주자치경찰 사실상 국가경찰 흡…
미성년자 상대 악랄한 성범죄 배준환 구속 기… '치안정감 승진' 김병구 제주청장 인천경찰청…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