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미·중 전략적 경쟁 속 제주 역할 모색한다"
16일 제13회 차이나지(知)포럼 개최…2년만에 재개
이소진 기자 sj@ihalla.com
입력 : 2019. 10.11. 10:47:2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대중국 아젠다 발굴과 전략과제 도출 등 미래지향적 담론의 장인 '차이나지(知) 포럼'이 2년 만에 다시 열린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16일 메종글래드 호텔에서 제13회 차이나지 조찬포럼을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조찬포럼에는 원희룡 도지사와 김동전 제주연구원장을 비롯한 도내외 관계전문가 8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사드 사태로 인한 한중관계 침체로 2년 만에 개최되는 이번 포럼은 제주연구원의 주관으로 열린다.

주제는 '미·중 전략경쟁과 한국의 선택 : 제주의 시사점과 더불어'이며, 강연자로는 김흥규 아주대학교 중국정책연구소장이 참여한다.

김 교수는 현재 청와대 국가안보실, 외교부, 통일부, 한미연합사령부 등 정부 기관의 정책자문위원을 맡고 있으며, 한국, 미국, 중국 간 국제관계 전문가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이번 포럼의 개최와 관련해 "미·중관계가 전 세계 정치경제, 외교안보 등 여러 분야에 많은 영향을 주고 있다"며 "복잡한 국제 정세 속에 제주도가 어떻게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인지에 대해 이번 포럼을 통해 많은 도움을 얻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차이나지포럼은 제주도와 제주연구원이 2015년부터 제주의 대중국 전략과제 도출, 중국 바로 알기 등을 위한 미래지향적 담론의 장으로 마련됐다. 지난 2017년 11월까지 총 12차례 개최됐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군포 확진자 일행 제주지역 접촉자 모두 음성 제주도 민간보조금 삭감 논란 감사위서 시비 …
제주 시멘트 공급 중단 사태 장기화 불가피 주민참여 읍면동 발전계획 수립 근거 마련 추…
우도 '탐나' 씨감자 채종포 가능성 평가회 개최 햇마늘 수급안정 30억 투입 농가 혜택 미흡
제주도, 청소년 안전문화 UCC 공모전 8편 수상 제주도, 안전사고 예방 산업안전보건위 구성한…
제주농기원, 신규 농업인 기초영농 교육생 모… 제주도 "풍수해보험으로 태풍·침수 피해 대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