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 행복한 나눔, 사랑의 식당 운영
김도영 기자 doyoung@ihalla.com
입력 : 2019. 09.24.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식사 하셨나요?" 상대방에게 예의상 하는 인사법이다. 그만큼 한 끼 식사는 일상에서 가장 중요하면서도 거르면 이상한 생활습관이다. 특히 어르신들에게 식사는 건강유지를 위한 영양 섭취의 기본이며 활동을 위한 버팀목이라고 할 수 있다.

일도1동에서는 12년간 지역의 저소득 어르신들에게 건강유지를 위한 영양섭취와 어르신들간의 친목도모의 기회를 마련하고자 관내 식당 운영자들의 협조로 점심 식사를 대접하는'사랑의 식당'을 운영하고 있다.

2013년부터는 일도1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주최가 돼 관내 10여개 식당을 자원연계해 지역의 어르신들에게 월 3회 점심식사를 대접하고 있다. 단순한 일회성 시책이 아닌 진정한 마음가짐으로 행정과 민간이 합심해 지속적으로 이어 온 복지서비스 사례라고 여겨진다.

그 과정에는 식당 경영난으로 자원연계를 포기하기도 하고 위원들의 여러 가지 사정으로 동참하는데 어려움도 있었지만 오로지 행복한 나눔, 즐거워 하시는 어르신들과 식사를 대접으로 행복을 느끼는 자원연계 식당운영자,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 간의 아름답고 따뜻한 마음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현재는 해짓골, 동문감자탕, 성공식당, 의령소바 등 12개 식당이 일도1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복지협약을 맺고 지역 어르신들에게 식사를 대접하고 있다. 오늘도 어르신들은 따뜻한 식사 한 끼를 기다리고 그 기다림에 보답하듯 일도1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은 동문감자탕에서 지원한 감자탕을 정성껏 대접했다.

어디서나 복지는 존재한다. 얼마나 지속적으로 한 분 한 분에게 관심과 애정으로 행복을 나눠주느냐가 관건이지만, 일도1동 사랑의 식당은 항상 변함없는 소소한 행복 나눔으로 존재하기를 기대해 본다. <강경희 제주시 일도1동주민센터>

오피니언 주요기사
[이성용의 목요담론] 소유에서 공유의 시대로 [열린마당] 산재 없는 그날을 꿈꾸며
[열린마당] 제주에서 가을 산행은 이렇게 [성주엽의 한라시론] 나무가 주는 가장 큰 혜택은 …
[주간 재테크 핫 이슈]저금리 시대에 리츠를 살펴보… [진승현의 건강&생활] 음식중독 그리고 비만
[열린마당] 시민의 다양한 아이디어가 시정을 바꾼… [열린마당] 아이들과 함께 건너는 건널목
[열린마당] 잠깐 아이 맡길 곳이 없으신가요? [김윤미의 하루를 시작하며] 나를 사랑하기까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