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PSG 네이마르 다음 행선지는 어디?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이적 가능성 높지만 최종 목적지 오리무중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16. 09:34:1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PSG의 네이마르.

유럽 축구 리그가 하나둘 개막하기 시작했지만,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 파리 생제르맹(이하 PSG) 네이마르(27)의 행선지는 여전히 안갯속이다.

 스페인 프리메라리가로의 이적 가능성이 높은 가운데 바르셀로나와 레알 마드리드(이하 레알) 중 어느 곳으로 향할지에 대한 전망은 엇갈리고 있다.

 영국 BBC는 16일(한국시간) "네이마르는 바르셀로나로 돌아가기 위해 연봉 삭감도 감수할 것"이라고 전했다.

 2016-2017시즌까지 바르셀로나에서 뛰던 네이마르는 2017년 8월 축구 역대 최고이적료인 2억2천200만유로(약 3천16억원)를 기록하며 바르셀로나를 떠나 PSG로 이적했다.

 스페인 축구전문 기자 기옘 발라게는 'BBC 라디오 5 라이브'에서 "네이마르는 PSG에서 연봉 3천800만유로를 받고 있지만, 바르셀로나로 이적한다면 기꺼이 2천300만유로까지 연봉을 줄일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리오넬 메시, 루이스 수아레스 등 전 동료들이 네이마르의 복귀를 원한다"며 "주제프 바르토메우 바르셀로나 회장 역시 네이마르가 합류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발라게는 앞서 바르셀로나가 네이마르 영입을 위해 PSG에 1억유로와 필리피 코치뉴, 이반 라키티치를 함께 주는 제안을 했지만, PSG가 이를 거절했다고 밝혔다.

 반면 네이마르가 바르셀로나의 라이벌 팀인 레알로 이적할 것이라는 현지 언론의 보도도 있었다.

 스페인 '스포르트'는 "레알 플로렌티노 페레스 회장이 네이마르 이적을 위한 자금을 마련했다"며 "PSG가 요구하는 높은 이적료를 지불하고 네이마르를 데려올 수 있게 됐다"고 보도했다.

 이어 "에이전트인 피니 자하비는 레알 이적에 동의한다는 네이마르의 의사를 페레스 회장에게 전했다"며 네이마르의 레알행이 임박했다고 설명했다.

 네이마르는 12일 리그앙 개막전에 결장했다. PSG 팬들은 "네이마르는 팀을 떠나라'라는 배너를 경기장에 걸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스포츠 주요기사
고영조, 한국 남자 PSA 투어 첫 우승 MLB 다저스, 포스트시즌 첫판 워싱턴-밀워키 유력
제주고 야구부 해체 방침에 초중고 학부모 반발 렛츠런파크 제주, 강대은 조교사 통산 700승 달성
류현진 올해 다저스 첫 승-100승 달성 추신수, 개인 한 시즌 최다 23호 홈런
류현진 생애 첫 홈런 치고 13승 달성 제주 임성재, PGA 샌더슨 팜스 챔피언십 준우승
선두 추격 두산, 연장서 LG 페게로 홈런에 '덜미' 제주 강성훈 10월 PGA 투어 CJ컵 기약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