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추신수, 또 선두타자 초구홈런
리드오프 홈런 공동선두..텍사스, 8연패 탈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7.24. 13:58:3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선두타자 초구 홈런을 작렬했다.

 추신수는 24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의 T모바일 파크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방문 경기에서 시애틀 매리너스를 상대로 1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 첫 타석에서 홈런을 뽑아냈다.

 추신수는 1회 초 시애틀 좌완 선발투수 토미 밀론의 초구인 시속 약 139㎞ 포심패스트볼을 받아쳐 좌중간 담장을 넘기는 솔로 홈런을 날렸다.

 추신수의 시즌 17호 홈런이다.

 이 홈런으로 추신수는 5경기 연속 안타 행진도 벌였다.

 텍사스 구단의 홍보 부사장 존 블레이크는 트위터에서 "추신수는 올 시즌 6번째리드오프 홈런을 치면서 찰리 블랙먼(콜로라도 로키스), 조지 스프링어(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이 부문 메이저리그 공동 선두를 달리게 됐다"고 전했다.

 추신수는 이달 13·14일 이틀 연속 선두타자 홈런으로 시즌 14·15호 홈런을 장식한 바 있다.

 이후 타석에서는 안타를 추가하지 못하고 5타수 1안타(1홈런)로 경기를 마친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84에서 0.283(362타수 102안타)으로 조금 내려갔다.

 추신수는 2회 초 중견수 뜬공, 4회 초에는 2루수 땅볼로 물러났다.

 7회 초 유격수 땅볼, 9회 초에는 2루수 땅볼로 각각 잡혔다.

 그러나 추신수의 홈런으로 선취점을 내고 상승세를 이어나간 텍사스는 7-2로 승리해 8연패 사슬을 끊어냈다. 텍사스 2루수 루그네드 오도어는 홈런 2방을 포함해 4타수 3안타 3타점 3득점으로 활약했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덕수고 좌완 정구범, 전체 1순위로 NC행 축구협회, 횡령·성폭행 의혹 정종선 '제명'
첫 민간 체육회장 선출 방식 놓고 진통 제주삼다수 3대3 농구 성황
귀일중 근대5종 전국선수권 6개 메달 페덱스컵 19위 임성재, PGA 투어 신인왕 될까
손흥민·황의조·이강인 월드컵 예선 벤투호 승선 제주Utd 졸전끝에 서울과 1-1 무승부
'손흥민 돌아온' 토트넘, 뉴캐슬에 0-1 '충격패' '삼다수의 여인' 고진영 LPGA 시즌 4승 '쾌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 로드걸 임지우 화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