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부영그룹, 현장 근로자 및 임직원들에게 육계(肉鷄) 선물
중복 맞아 근로의욕 및 사기 진작 효과 … 지역 농가에도 도움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7.19. 17:01:2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이 중복(22일)을 앞두고 19일 현장 근로자들, 관리소, 그리고 그룹 내 계열사 직원들에게 몸보신용 육계를 선물했다.

부영그룹은 매년 복날이면 건설 현장 근로자 및 임직원들에게 육계를 선물해왔다. 올해는 총 8750명의 현장 근로자를 비롯한 직원들에게 육계를 제공했다.

부영그룹의 육계 선물은 여름철 더위에 지친 근로자들의 건강을 챙기고 근로의욕을 고취하는 것은 물론 다량의 육계를 구입함으로써, 농가를 돕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부영그룹은 지난 10일에는 최근 풍작에 따른 가격 폭락으로 힘들어 하는 전남 지역 양파 생산 농가를 돕기 위해 양파(5kg) 1만 박스를 구입, 현장 근로자, 관리소, 임직원들에게 지급하기도 했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육계 한 마리는 비록 작지만, 한 그릇의 따끈한 보양식은 근로자들의 여름철 더위를 버틸 수 있는 큰 힘을 준다"면서 "근로 의욕도 높이고 지역 경제도 살리는 '일석이조'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근로자들과 임직원을 위한 복지향상 뿐만 아니라, 사회공헌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 교육 및 문화시설 기증, 장학사업, 성금기탁, 역사 알리기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활동에 투자하는 등 꾸준히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부영그룹 관계자 측은 지금까지 기부한 금액만 약 7600억원(잠정)에 이르고, '국내 500대 기업 가운데 매출액 대비 기부금 1위 기업(2014년)'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경제 주요기사
월동채소 제초제 PLS 등록… 19일부터 판매 "박람회 계기 제주 관광 활성화 기대"
대한민국 국제관광박람회에 일본이 불참한 이유 직장인들 희망하는 자녀직업 1위는 ‘공무원’
국내외 관광 콘텐츠 한눈에.. 대한민국 관광박람회 … 한국감정원 경력 감정평가사 20명 모집
‘민간택지 APT’ 분양가 상한제 찬성 55% vs 반대 28% 제2회 추자도 낚시대회 개최
7월 제주지역 취업자 수 감소세 전환 "재배 면적만 조절하면 뭐하나" 농민들 성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