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길고양이 중성화(TNR)사업 효과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7.15. 13:08: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길고양이 중성화(TNR)사업이 시민들의 자발적 참여로 활성화 되면서 동물보호센터로 구조되는 새끼 길고양이의 수가 두드러지게 감소하여 긍정적인 효과가 발생하고 있다고15일 밝혔다.

 올해 상반기 길고양이 TNR(Trap-Neuter-Return)추진결과를 분석한 결과 총 459마리가 중성화 되었으며, 애월읍이 90마리(19.6%)로 가장 많았고, 뒤이어 조천읍 39마리(8.5%), 구좌읍·아라동 37마리(8.1%) 순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 상반기 추진실적(355마리) 대비 29.3% 증가한 것이다.

 또 해마다 구조요청이 폭주했던 봄철 번식기 이후 4~6월에 태어나는 새끼고양이가 2018년 228마리에서 2019년 124마리로 45.6% 감소해 5년간 길고양이 TNR중성화 사업이 시작된 이후 올해 처음 긍정적인 효과가 나타났다.

 특히, 길고양이 개체수 감소를 위해 올해 처음 '민-관협력 길고양이 집중 중성화'사업을 추진해 지역별로 모여 살아가는 길고양이를 대상으로 상반기 12개 마을의 94마리를 중성화하여 사업 효율성의 증대를 기대하고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다양한 시책발굴을 통해 지역 내 길고양이 구조 돌봄 활동을 지원하고, 시민들에게 길고양이도 생태계의 일원으로 보호받는 동물이라는 인식을 확산시켜 생명존중 도시에 한발 더 다가갈 수 있도록 제주시민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해달라"고 당부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서귀포시 산림휴양관리소, 내달 4일 치유의 숲서 행… "제2공항 환경수용력 등 면밀히 검토해야"
제주 지역 농수산물 로컬푸드 인증, 가공식품까지 … 공동주택 건축공사장 감리배치 점검
'제12회 참굴비 대축제' 오세요 금악리 친환경에너지타운 표류
발전연료 외부 누출?…업무처리 소홀 심각 올해 3년차 '산지전자경매' 본격화…전품목 확대
내달 제주4·3 휴유장애 생존자 41명 심의 돌입 "여성 행복사회 구현, 선진국으로 가는 길" 제24회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