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 바다에 기름 유출… 60대 선장 벌금형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7.12. 12:03:0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 바다에 기름 0.2ℓ를 유출한 60대 선장과 선주에게 벌금형이 선고됐따.

 제주지방법원 형사1단독 최석문 부장판사는 해양환경관리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제주 추자면 선적 어선관리선 A호 선장 박모(68)씨와 선주 김모(65)씨에게 각각 벌금 70만원과 50만원을 선고했다고 12일 밝혔다.

 박씨는 지난해 4월 16일 오후 1시30분쯤 제주 추자도 묵리항에서 A호 갑판에서 유류를 다른 곳으로 옮기다 경유 0.2ℓ를 유출한 혐의로 기소됐다.

 이들은 벌금형 약식명령을 받았지만, 이에 불복해 정식 재판을 청구했다.

 재판부는 "피고인들은 벌금이 과하다고 주장하지만, 이 사건의 범행 정도에 비춰 액수가 과하다고 보이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지검 차장검사에 나병훈 인권감독관 미혼남녀 73.1% “같은 지역 출신 배우자 선호하…
제주한라병원 권역외상센터 개소 전 최종 점검 제주 비양도 도항선 새국면… 행정선 카드 초…
제주지방 설 연휴기간 내내 비 "유나의 고향 제주에 동백나무를 심습니다"
"신세계 면세점 사업자는 사업계획 철회하라" 제주해경 추자도 70대 환자 긴급 이송
잇따라 할머니 친 운전자 2명 벌금형 대정읍서 80대 낚시객 바다에 빠져 숨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