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대학, 자연보존 관심·지역현안 해결 힘써야"
이리나 보코바 유네스코 전 사무총장 제주대 특강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4.10. 14:18:0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대학교 국립대학 육성사업단은 지난 9일 대학 교양강의동에서 보코바 전 유네스코 사무총장을 초청해 '제주미래비전과 지속가능한 발전'의 주제로 특강을 마련했다.

이리나 보코바 유네스코 전 사무총장이 제주대에서 열린 특강에서 대학이 지역현안을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제주대학교 국립대학 육성사업단(단장 김치완 교육혁신본부장, 이하 사업단)은 지난 9일 대학 교양강의동에서 보코바 전 사무총장을 초청해 '제주미래비전과 지속가능한 발전'을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다.

이번 특강은 '3·1 조천만세운동'과 '4·3 대행진 및 특강'에 이은 사업단의 '대한민국임시정부 100년 네트워크 구축 프로젝트'의 3번째 행사다. 특강에는 대학 교직원과 학생 200여명이 참여했고, 강연 후에는 제주미래비전인 지속가능한 제주의 발전에 참여할 수 있는 방안 등에 대한 열띤 토론을 벌였다.

보코바 전 사무총장은 여성 최초로 유네스코 사무총장(10·11대)을 역임했고 현재 경희대 후마니타스 칼리지 명예대학장으로 활동 중이다. 제주도는 생물권보존지역, 세계자연유산, 지질공원 등 유네스코의 자연과학분야 3관왕을 달성한 세계 유일의 지역으로 유네스코와의 인연이 깊다.

보코바 전 총장은 "자연 자산이 풍부한 제주의 생태자원을 잘 보존해야 한다"며 "특히 제주지역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대학이 지역적 현안 해결을 위해 힘써야 한다"고 강조했다.

향후 사업단은 대학생 4·3 공모전, 지역 현안 문제를 위한 학습공동체 운영, 5·18 광주 민주화운동 39주년 네트워크 구축 행사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교육 주요기사
중국 청소년들 제주 찾아 역사·문화 배운다 제주 오현고·신성여고 교육격차 해소 지식공유 마…
제주도교육청 정기인사 축소 없던 일로 제주 관심군·자살시도 학생 증가 '비상'
제주 초등생 100명 중 3.6명꼴 다문화가정 자녀 "성교육 최고의 선생님은 부모"..행복교육 학부모교…
제주도교육청 유치원 교원-학부모 대상 '왜 놀이인… "시험 유출·술자리 의혹 사실 아니다"
제주대 과학영재교육원, 교육대상자 선발 초등학교 스포츠강사 보수교육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 로드걸 임지우 화보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