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 산간지역 눈.. 1100도로 통제
오늘 오전까지 1~3㎝정도 더 내릴 듯
위영석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2.09. 07:42: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북서쪽 해상의 눈구름이 제주도에 접근하면서 제주도 해안에는 비 또는 눈, 중산간 이상 지역에는 눈이 내리고 있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9일 오전 6시 40분 기준 한라산 어리목 2.1㎝, 제주시 산천단 1.4㎝의 적설량을 기록했다.

제주자치도 자치경찰단은 산지 도로 중 전 구간이 결빙된 1100도로는 대·소형 차량 모두 월동장구를 갖춰야만 운행할 수 있도록 했다.

또 516도로와 평화로, 남조로, 비자림로, 제1·2산록도로, 명림로, 첨단로에서는 소형차량은 월동장구를 갖춰야 운행할 수 있다.

제주기상청 관계자는 "북서쪽 해상에서 눈구름대가 제주도로 접근함에 따라 산지를 중심으로 눈이 더 내릴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제주도 산지에는 9일 정오까지 1∼3㎝의 눈이 더 쌓일 것으로 예보했다.

제주기상청은 산지 외 해안에서는 점차 눈이 그치고 흐린 날씨를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이날 바람은 순간 초속 9∼14m로 강하게 불겠다.

해상에는 제주도 서부 앞바다와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 오전 8시를 기해 풍랑주의보가 발효됐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괭생이모자반 제주 해역 올해 첫 출현 제주지방 호우특보 해제.. 삼각봉 40㎜ 기록
원희룡 "현 공항 확장 제주시 최악으로 만들것" 제주 남부-산지 호우주의보.. 최고 100㎜
제주 제2공항반대 시민단체, 악성댓글 수사 의뢰 제주 통일트랙터 北전달 추진 출정식
제주지방 23일 오전부터 많은 비.. 최고 120㎜ 제주지방 21일 밤 산발적인 비
원희룡 지사 "장애인·비장애인 공존하는 제주 만들… 월급 오른 직장인 876만명, 작년분 건보료 14만8천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