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MBC '신양항 여객선 좌초' 이달의 기자상 선정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5. 07.21. 17:09:0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국기자협회 제298회 이달의 기자상 지역취재보도 부문에 제주MBC 김찬년 강석태 강흥주 기자가 보도한 '신양항 여객선 좌초..예견된 사고'가 선정됐다.

 한국기자협회(회장 박종률)는 제298회 이달의 기자상 심사회의를 열어 총 7편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시상식은 27일 오전 11시 서울 중구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에서 열린다. 수상자와 수상작은 다음과 같다.'

 ■ 취재보도1 부문

 △「'경력법관' 임용 논란」

 MBN 사회1부 법조팀 서정표·이성훈·전정인·선한빛·김근희 기자

 ■ 취재보도2 부문

 △「금메달리스트의 쓸쓸한 죽음 '덫이 된 금메달'」

 강원일보 사회부 최기영 기자, 교육체육부 강경모 기자, 정치부 홍현표 기자

 ■ 지역 취재보도 부문

 △「신양항 여객선 좌초…예견된 사고」

 제주MBC 정치부 김찬년 기자, 영상부 강석태, 강흥주 기자

 △「질병관리본부 오판, 강제퇴원 메르스 확산시켰다」

 경기일보 지역사회부 최해영 기자, 문화부 류설아 기자, 사회부 안영국…송우일 기자

■ 기획보도 신문.통신 부문

△「최저임금으로 한 달 살기」

시사IN 기획특집팀 고제규 기자, 사회팀 신한슬·김연희·이상원 기자

■ 기획보도 방송 부문

△「불타는 내화재(耐火材), 불타버린 시민안전」

JTBC 사회2부 강신후·이호진 기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