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고] 어버이날의 의미.“때늦은 후회”그럼에도“더 늦기 전날”
2018-05-02 14:42
노인장애인복지과 문원영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제주특별자치도 노인장애인복지과 문원영

서귀포 출장을 갔다가 “보목동”에서 점심을 먹어야 했다. 큰 기대 없이“같은 거 주세요”주문하고 기다리는 동안 주변 경치를 살폈다. 살랑거리는 바다물결 싱그런 초록 화초 들, 쨍한 햇살! 벌써 여름이 느껴지는 날이다. “자리물회”를 한입에 넣고 보니 고소하고 부드런 생선살과 차가운 국물, 뼈가 어찌나 부드럽던지 2그릇을 뚝딱 비웠다. “식사를 통 못하시던 시어머니께 뭘 해드려야 하나 민하다가 자리물회 만들었다. 그 국물을 맛나게 드시고 몇일 후 돌아가셨다”하시던 시어머님의 추억의 음식인지라 한 그릇 포장해 달라고 했다. 식당주인이 “제주시 가는 동안 상해서 안 된다. 맛도 고”라며 거절하신다. 차라리 주말에 한번 모시고 나들이 오라는 동료들의 말에 “주말엔 아이들 학원 픽업에.....”등등 변명꺼리들이 줄줄 나온다.
아뿔싸 부모님과 다 같이 교외 나들이 갔다 온 게 일 년도 더 전에 일이다. 참 그러고 보니 어버이날이 코앞 이다. 어른 형제 식구들과 카톡으로 가족외식”일정을 잡았다. 휴 한숨 쉬고 나니 아이들 스캐줄에는 예민하면서, 늘 바쁘단 핑계로, 정신없이 하루하루를 보내는 내가 한심하고 부끄러워졌다.

불효부모(不孝父母)면 사후회(死後悔) 부모에게 불효 하면 돌아가신 뒤 때늦은 후회가 찾아온다던가.
“어떤 사람은 수레를 끌고 장사를 하여 부모를 섬길 시간이 없는 경우도 있고 어떤 사람은 갑작스런 부모의 사망으로 부모에 대한 보은의 기회를 잃는 경우도 있다. 주요한 문제는 부모에 대한 보은의 감정이 흔히는 부모가 사망한 이후에야 고개를 든다는 사실이다.” 청나라 학자 강유위 가르침이 나를 부끄럽게 한다. 100년 전 중국학자에게도, 오늘의 나처럼 늘 살기 바빠서, 애들 키우느라 부모님 챙기는 일은 뒤로 미뤄도 미안하지 않을 것 같았나 보다.

친정어머니께서는 지금도“잡채”를 안드신다. 40년전 먹고 살기도 어려운 시절 외할머니께서 위암으로 통 식사를 못하시고 “잡채 한접시만 먹어봤음”한마디 . 당시 생활이 팍팍했던 딸은 “한달만 있음 제사가 있으니 그때 꼭 만들어 드릴께요”란 약속을 했으나, 끝내 지킬 수가 없으셨다. “잡채 한그릇이 뭐라고, 죄송해서, 목에 걸리네”라고 지금도 말씀하신다.
나에게 먼 훗날 어머니와 추억할 수 있는 음식? 장소는? 생각이 잘 안난다. 슬프게도 손녀인 내가 바로 그 어머니와 비슷한 후회를 하고 있다.

5월 8일 어버이날이 있는 달력에 턱하니 버티고 있는 이유는 하루만이라도 핑계대지 말고, 아무리 무뚝뚝한 사람이라도, 어색하지 않게 자식도리 하라고 마련해준 날인 듯 싶다.

이번 어버이날은 나에게 어떤 의미일까?
몇년 전 돌아가신 아버님께는 효도할 수 없어 “때늦은 후회를 하게 하는 날”이다.
거동이 불편하신 어머님과, 소확행(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 할 수 “더 늦기 전날” 이다.

No 제목 이름 날짜
2219 제주흑우 브랜드 김경아 11-28
2218 한전KPS주식회사, 봉아름지역아동센터 이용아동 가정에 노후된 난방기구 교…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8
2217 (기고) 참여와 협력으로 운영한 원도심 거리공연  ×1 일도1동 11-28
2216 (기고)정착주민과의 소통을 통한 열린혁신  ×1 ×1 삼양동 11-27
2215 탄소포인트제, 기후변화를 대하는 우리의 자세  ×1 용담1동주민센터 주무관 양대영 11-27
2214 전통시장 화재예방으로 따뜻하고 안전한 겨울을 보내자  ×1 ×1 동홍119센터 11-26
2213 (기고) 기초질서 지키는 내가 소확행의 시작  ×1 일도1동 11-26
2212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토요FunFun-‘검사’ 프로그램 운영  ×1 서귀포YWCA 11-24
2211 (글자 수 수정) 교보문고가 도서관인가요?  ×1 ×1 비밀글 강지인 11-22
2210 한시 발표회 김세웅 11-21
2209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5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1
2208 ‘스마트한 시대에 맞춰 담배도 전자담배로 바꿨습니다’   ×1 김은주 11-21
2207 성산읍 행복택시 열린 시책을 아시나요.  ×1 성산읍 11-20
2206 4차 산업혁명 시대, 저작권 교육으로 한 걸음 더! 박진수 11-18
2205 교보문고가 도서관인가요?  ×1 ×1 비밀글 강지인 11-15
2204 제주YWCA - 청소년과 음악의 유쾌한 소통 "소소한 음악놀이터 캠프“ 진행  ×1 제주YWCA 11-14
220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4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14
2202 불법주차를 당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1 비밀글 허기회 11-14
2201 화재 대피 시 사용하세요. 무료로 드립니다.  ×1 평화안전분과위원회 11-13
2200 제주시의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환경토론회 개최  ×2 제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11-09
2199 (기고)청춘! 도시를 빛내다 - 원도심은 과거에도 현재에도 미래에도 청춘의 …  ×1 ×1 채은주 11-09
2198 『열린 혁신』의 가치로 만들어가는 살기좋은 제주  ×1 정방동 11-08
2197 제주음식문화 새로운 역사를 만들다.  ×1 문동일 11-08
219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3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07
2195 삼성꿈장학재단 배움터교육지원사업 독서 축제- 섬아이와 책이야기 “Book …  ×1 제주YWCA 11-05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