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납읍마을제·한라 산신제 천연기념물 민속행사 지원
문화재청, 명승 등 얽힌 전국 민속행사 66건 발굴·지원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01.23. 20:57:5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문화재청은 올해 전국 각지 천연기념물과 명승에 얽힌 민속행사 66건을 발굴해 지원한다.

우리나라는 예로부터 마을의 큰 나무나 숲 등의 자연물을 신성하게 여기고 이를 신앙의 대상으로 삼아 매년 마을의 평안과 번영을 빌어왔다. 문화재청은 이같은 풍습이 산업화·도시화의 영향으로 그 명맥이 점차 단절되고 있음에 따라 2003년부터 천연기념물과 명승을 대상으로 한 당산제(堂山祭), 풍어제(豊漁祭), 용신제(龍神祭) 등의 민속제를 지원하고 있다. 마을 고유의 민속신앙을 계승하고 지역민들의 결속력을 다지는 동시에 자연유산 보호 의식을 높이려는 취지다.

올해는 이달 24일 섣달그믐날 충남 서천 마량리에서 펼쳐지는 선창제(船艙祭)를 시작으로 11월까지 제주 등 전국 13개 시·도(50개 시·군·구)에서 개최되는 자연유산 민속행사를 지원하게 된다. 제주 지역에서는 2월 9일 천연기념물인 제주시 애월읍 납읍리 난대림에서 열리는 납읍리 마을제, 3월 20일(예정) 천연기념물인 산천단 곰솔에서 치러지는 한라 산신제가 지원 대상이다.

문화 주요기사
[무 대 & 미 술] 제주 골목 그리워지는 양림동 … 제주 공간 뜻밖의 상징조형물 홍보 역할 톡톡
"영주십경 첫 번째 절경 성산일출 아닌 성산출… 제주예총 회장 후보들 "급여 환원·예술인회관 …
제주청소년오케스트라 상반기 신입 단원 모집 제주도한라도서관 문화가 있는 날 공모 선정
제주예총 신임 회장 선거 2명 출마 [제주바다와 문학] (41) 강중훈 시 ‘오조리의 …
사진으로 만나는 제주4·3해원상생굿 현장 고경란 제주도 공공디자인팀장 초대 디자이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