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전화금융범죄 가담했으면 자수하세요"
제주경찰청 내년 1월 11일까지 특별자수기간 운영
"불구속 원칙… 정보 제공 시 양형 적극 반영할 것"
강민성 기자 kms6510@ihalla.com
입력 : 2021. 10.13. 18:09: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지역 보이스피싱 범죄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제주경찰청은 전화금융사기에 가담한 조직원에 대한 특별자수기간을 내년 1월 11일까지 3개월간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자수대상자는 콜센터, 발신전화번호 변작(실제와 다른번호로 조작), 악성 앱 제작·배포 등 전화금융사기범죄조직에 가담해 범행한 전력이 있거나 내부 정보 등 관련 내용을 알고 있는 자다.

 특별자수기간을 갖는 이유는 전화금융사기 범죄를 근절시키고 조직와해 유도 및 총책 등의 대대적인 검거를 위해서다.

 경찰에 따르면 9월 기준 올해 전화금융사기범죄는 ▷기관사칭형 77건 ▷대면편취형 321건으로 총 398건이 발생, 163명을 검거했다. 피해금액은 각각 7억5400만원, 69억6800만원에 달한다.

 특히 대면편취 유형 범죄는 215건을 차지해 전체 보이스피싱 범죄의 54%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화금융사기 범죄에 검거된 피의자 대부분이 20~30대 학생 및 주부, 무직자로 아르바이트 구인광고 사이트에서 고액 알바 모집을 보고 범행에 가담한 경우가 대부분이다.

 이처럼 피해가 잇따르면서 경찰이 지난 4월 26일부터 6월 30일까지 2개월간 집중단속운영기간을 가진 결과 범죄 발생은 30% 감소하고, 검거는 260%증가한 점에 착안해 특별자수기간을 가지는 것이다.

 경찰청 관계자는 "본인이나 주변 지인이 전화금융사기 범죄에 가담한 내용을 아는 사람은 적극적으로 자수하길 바란다"며 "자수하면 불구속 수사를 원칙으로 하고 총책 및 내부 중요정보 제공 시 양형에 적극 반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올해 체납액 중 '재산세'가 가장 많았다 [현장] "제주종합경기장 화장실은 어디에 있나…
오등봉아트파크 "홍명환 도의원 주장 근거 없… "귀농·귀촌 유치지원사업을 아시나요"
"농민수당 의문 가진 현길호 도의원 사퇴하라" [현장] 스쿨존 주·정차 전면 금지 첫날 위반행…
제주대 교통사고 항소서도 '금고 5년' 구형 찬 공기 영향 제주지방 주말까지도 '쌀쌀'
신화 프리미엄 전문점 질타에 안동우 '발끈' 제주아라요양병원 이유근 원장 '아산상 자원봉…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가을 나들이 나선 남방큰돌고래
  • 목성 주변 소행선 탐사선 '루시'
  • 한라산에 활짝 핀 상고대
  • '반짝 추위' 한라산 첫 상고대 활짝
  • '강풍주의보' 발효중인 제주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
  • 문 대통령 화이자로 부스터샷 접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