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정부 "국시 응시 의사 없어 추가기회 검토 어렵다"
남원 공공의대 부지 논란에 "2018년 당정협의 내용…현재는 중단"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9.16. 12:55: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김강립 보건복지부 1차관.연합뉴스

정부가 의대정원 확대 정책 등에 반발해 의사 국가고시를 거부한 의대생들로부터 재응시 의사를 전달받지 못했다는 입장을 거듭 밝혔다.

 이에 따라 의대생들에게 이미 접수 기간이 지난 국가고시에 재응시할 수 있도록추가 기회를 부여할지도 검토할 수 없다는 뜻을 분명히 했다.

 김강립 보건복지부 1차관은 1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의대생들의 국가고시 재응시 기회와 관련해 "안타까운 사례가 있을 수 있다는 점은 염려가되지만, 정부의 기존 입장 변경을 검토할 상황은 아직 아니다"라고 말했다.

 김 1차관은 "의대생들이 명확한 의사표시가 없는 상태에서 정부가 의도를 짐작해서 국가시험 응시 추가 기회를 검토하는 데는 한계가 있다고 판단된다"고 설명했다.

 앞서 의대생들을 대표하는 대한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 학생협회(의대협)는 지난 14일 동맹휴학과 국가고시 거부 등 단체행동을 중단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를 두고 의료계 내부에서는 의대생들이 국가고시 응시 의사를 내비친 것이라는 해석을 내놨지만, 정부는 의대생들로부터 명확한 의사를 전달받지 못했다는 입장이다.

 또 정부는 국가고시 접수 기한이 이미 지난 만큼 형평성과 공정성을 고려할 때 국민들의 동의와 양해가 선행되지 않으면 의대생들에게 추가 기회를 부여하기 어렵다는 입장을 유지하고 있다.

 한편, 지난 6일 밤 12시까지 신청이 마감된 국가고시에는 응시대상 3천172명 중14%인 446명만이 신청했다. 실기시험은 지난 8일 시작됐고, 11월 20일까지 분산돼 진행된다.

 또 복지부는 2018년 전북 남원시와 공공의대 부지 선정을 위해 비공개 문건을 주고받았다는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 측 주장과 관련, 해당 문건은 당시 당정 협의에따라 업무를 추진하며 나온 것으로 현재는 관련 정책 추진이 중단된 상태라고 밝혔다.

 윤태호 복지부 공공보건정책관은 "2018년 당정 협의에 따라 공공의료대학원을 남원에 설립하는 것으로 추진 계획이 이미 발표됐다"며 "정부는 실무 차원에서 부지마련을 준비했고, 이 문서는 비공개 문서가 아닌 일반적인 공문으로 처리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공공의대 설립은 국회에서 법률로 결정한 사안이라는 부분에 대해서는 입장에 전혀 변화가 없다"며 "현재는 의정 협의에 따라 정책 추진이 중단된 상태로 국회에서 모든 논의가 이뤄지고 있으며 의정협의체에서도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논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靑 "北 총격살해·시신훼손 책임자 처벌하라" '이스타항공 창업' 이상직 의원 민주당 탈당
입시비리-사모펀드 의혹 '정경심 재판' 11월 마… '빨강·파랑·흰색' 국민의힘 새 로고 공개
의대생 본과 4학년 "의사 국시 응시하겠다" 대법원 '집단성폭행' 정준영 징역 5년 확정
군 "소연평도 실종자 화장 北 해명·처벌 촉구" 연평도 실종 공무원 사살 '北 과잉대응'
국내 신규확진 125명 이틀째 세자릿수 기록 경찰 '광복절 집회' 김경재 전 총재 등 영장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