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너무하네"... 태풍 속 서핑 즐긴 서퍼들 적발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입력 : 2020. 08.10. 14:44: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사진=제주해양경찰서 제공

태풍 '장미'가 북상하면서 제주 전해상에 태풍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제주 해변에서 서핑을 즐긴 동호인들이 제주해경에 적발됐다.

제주해양경찰서는 10일 오전 10시 10분쯤 제주시 애월읍 애월리 한담해변에서 서핑보드를 이용한 20대 A씨 등 6명을 '수상레저안전법'위반 혐의로 적발했다고 밝혔다.

이들이 서핑을 즐긴 시간은 제주 전 해상에 태풍주의보가 발효된 상태였다. 인근 주민의 신고를 접수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관들은 해당 서퍼들을 육상으로 이동조치했다.

제주해경은 A씨 등 6명에게 수상레저안전법 위반 혐의를 적용,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방침이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태풍 관련 기상특보가 발효된 구역에서는 수상레저기구를 운항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사회 주요기사
한라일보 송은범 기자 제주도기자상 수상 주말 제주 눈 동반 '강추위' 예보
"해군기지 진입도로 공사, 강정천 오염" 가처분… 주말 제주 다시 추위… 하룻 사이 기온 뚝
제주 119구조대 서부분대 '골든타임' 확보 성과 잇단 제주 항·포구 차량 추락사고 안전 장치 '…
제주 카지노 '145억원 증발'… 꼬리 무는 의문 제주 해상서 외국 화물선-우리나라 어선 충돌
제주소방 한라매 6일에 한번꼴 '뜨고 내렸다' [인사] 제주도소방안전본부 96명 승진·전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