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이르면 6일 검찰 고위 간부 인사
연수원 27~28기 검사장 승진 예상…법무부·대검 막판까지 의견 조율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8.04. 09:28:1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검찰 고위간부 인사를 논의하는 검찰인사위원회가 오는 6일에 열린다. 법무부가 지난달 30일에 열기로 했다가 하루 전날 취소한 뒤1주일 만이다.

 4일 법조계에 따르면 법무부는 오는 6일 정부과천청사에서 검찰인사위를 열고 검찰 고위 간부의 승진·전보 인사를 논의한 뒤 이르면 당일 오후 인사를 단행할 계획이다.

 이번 인사에서는 사법연수원 27~28기의 검사장 승진이 예상된다.

 현재 검사장급 이상 공석은 서울·부산고검장, 서울남부지검장, 인천지검장, 대검 인권부장, 서울·대전·대구·광주·부산고검 차장, 법무연수원 기획부장 등 11자리다. 검사장급인 고검 차장은 2~3석 비워둘 가능성도 있다.

 법무부는 검사장급 이상 인사가 마무리되면, 이달 내 중간 간부 인사도 단행할 방침이다.

 앞서 지난 1월 인사에서는 연수원 26기(3명)와 27기(2명)가 검사장을 달았다.

 검찰인사위는 11명으로 구성된다. 법무부 차관을 지낸 이창재 변호사가 위원장이다. 검사 3명과 판사 2명, 변호사 2명 등 법조인 이외에 법학 교수 2명과 외부 인사 2명 등이 참여한다. 판사 2명은 신규 임용 시에만 참석한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이번 인사와 관련해 윤석열 검찰총장의 의견을 아직 듣지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법무부와 대검찰청은 지난 1월 인사 때 갈등을 빚은 상황을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 막판까지 의견을 조율할 것으로 전해졌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국내 코로나19 50명 신규확진 사흘째 두 자릿수 최대집 의사협회 회장 불신임안 '부결'
'피격공무원 수색' 발견 가능성 있나 구급차 이송 방해 5년 이하 징역 또는 5천만원…
"윤창호법 시행 1년만에 음주운전 다시 증가세" '1인당 50만원' 청년지원금 신청 오늘밤 12시까…
오늘부터 만12세 이하·임신부 독감백신 접종 … 김정은 "불미스러운 일 대단히 미안" 공식 사과
추석 연휴 대규모 마을잔치·축제도 금지 문대통령 "국민 생명·안전 위협 행위 단호히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