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코로나19로 끊긴 중국 하늘길 열린다
진에어 제주-시안 노선 이달 중 운항 재개 예정
정부 "교민·유학생·기업체 등 어려움 해소 기대"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20. 07.12. 16:29:2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코로나19 사태 확산으로 끊겼던 한중 국제 항공노선이 이달부터 일부 운항 재개된다.

 국토교통부는 코로나19 여파로 현재 주당 10회로 운항 중인 한-중 항공노선을 20회까지 확대하기로 합의했다고 12일 밝혔다.

 현재 한중 노선을 운항하고 있는 항공사는 총 10곳(한국 3개, 중국 7개)으로 각각 1개 노선만 주 1회로 운항하고 있다.

 12일부터는 인천~난징(아시아나) 노선이 추가됐으며, 제주~시안(진에어), 인천~광저우(대한항공), 인천~선전(에어부산) 노선이 이달 안으로 추가 운항될 예정이다. 또한 특정 노선 항공편에서 코로나19 양성 여객이 연속 3주 동안 발생하지 않을 경우 양국 간 협의를 거쳐 추가 확대도 가능하다고 국토부는 밝혔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운항 확대 조치로 항공편 부족으로 인한 현지 교민, 유학생, 기업체들의 어려움이 다소 해결될 것으로 보인다"며 "공항·항공기 소독, 탑승객·항공종사자에 대한 감염증 예방조치 등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경제 주요기사
단체여행 '실종'… 개별관광 '활짝' 해외규격인증 획득지원사업 참여 기업 모집
제주항공 트립닷컴과 제휴 서비스 시작 태풍 장미 영향 제주공항 결항 속출
제주를 추억할 상품 판매 '제주별책부록' 개장 휴가철 맞은 제주 내국인 관광객 몰린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제주도 여행 가장 선호 롯데관광개발, 제주 인재양성 ‘씨앗문고 캠페…
제주공유경제 사업 아이디어 공모전 오리온 제주용암수 러시아에 수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