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미래통합당 "문 대통령 임기 후 교도소 무상급식 먹이면 된다" 파문
논란일자 유튜브 영상 삭제…민주 "대통령 흠집내기에만 골몰" 비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3.31. 15:32:3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오른소리 뉴스쇼 진행자 박창훈 씨.

미래통합당 공식 유튜브 '오른소리'에서 문재인대통령을 겨냥해 "임기 끝나고 나면 교도소에서 친환경 무상급식을 먹이면 된다"고 발언해 논란이 일고 있다.

 오른소리 방송 '희망으로 여는 뉴스쇼 미래'의 진행자 박창훈 씨는 31일 "(문 대통령이) 하고 싶은 대로 다 하라고 하고 임기 끝나면 오랫동안 무상급식을 먹이면된다"며 "어느 교도소든 친환경 무상급식이 제공된다"고 말했다.

 박씨는 또 "문 대통령은 무상급식을 몇십년 드시고 싶으신건지, 지금이라도 잘못했다고 '지금 당장 권력을 내려놓겠다', '대통령직에서 내려오겠다'고 이야기하는게 올바르지 않나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해당 방송으로 논란이 일자 영상은 오른소리 채널에서 삭제된 상태다.

 더불어민주당 현근택 선대위 대변인은 오후 현안 브리핑에서 통합당을 향해 "'교도소 무상급식 먹이면 된다'며 대통령에 저주를 퍼부은 통합당은 공당으로서 최소한의 예의를 지키길 바란다"고 비판했다.

 현 대변인은 "건강한 비판은 온데간데없고, 그저 대통령 흠집 내기에만 골몰하는 통합당은 공당으로서 일말의 책임감조차 느끼지 않는가"라며 "무엇이든 선동만 할 수 있다면 일단 던지고 보는 것이 통합당의 참모습이라면 21대 국회에 발붙일 자격이 없다"고 쏘아붙였다.[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이용수 할머니 언급 '정신대' '위안부' 차이는 주민번호 뒷자리 지역표시번호 10월부터 폐지
전자담배·일반담배 둘 다 피우면 대사증후군 … 민주 오늘 국회의장 박병석-부의장 김상희 추…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대위' 또다시 불가론 부… '코로나19 피해 지원' 지자체 수의계약 요건 완…
재난지원금 신용-체크카드 6월 5일 신청 마감 "이태원 클럽 코로나19 미국·유럽 바이러스 가…
하태경 "국제망신 민경욱 출당시켜야" 올해 여름 작년보다 덥고 열대야 많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