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도남·삼양·아라동 이면도로 일방통행 조성 확대
이윤형 기자 yhlee@ihalla.com
입력 : 2020. 03.27. 12:11:1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교통정체가 심각한 이면도로를 중심으로 일방통행 조성사업이 지속적으로 확대 추진된다.

제주시는 교통흐름 체계 개선을 위해 구간별 일방통행 사업을 우선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라고 27일 밝혔다.

시는 현재 도남동, 삼양동, 아라동 내 이면도로에 대해 일방통행 사업을 추진중이거나 검토중이다.

도남동은 청사로3길 국민연금공단 인근 도로 250m구간을 대상으로 지역주민 의견수렴(찬성 87.26%)을 완료하여 이달 말 자치경찰단 교통시설심의위원회 상정을 앞두고 있다.

삼양동은 건주로3길 190m 구간을 대상으로 사업이 추진된다. 시는 이 구간에 대해 지난 해 8월 지역주민 설문조사를 실시(찬성 65.1%)한데 이어 현재 기본용역 절차에 들어간 상태로 용역 완료 후 일방통행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아라동은 까리따스 유치원 북측구간 일대 이면도로가 사업대상지로 검토되고 있다. 시는 지역주민 설문조사 등을 거쳐 일방통행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의 불편이 많은 구간에 대해 중점적으로 일방통행 사업을 추진 이면도로 개선사업을 통한 안전하고 쾌적한 교통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송재호, 장성철과 10%p 차이… 당선가능성은 15%p… 지지도 83.3% 오영훈·부상일에 집중… 양자대결…
선두 위성곤에 강경필 추격 양상… 부동층 향… 10명 중 9명 “투표할 것”… 50대 상대적으로 …
강경필 "더 나은 서귀포를 위해 뛰겠습니다" 위성곤 "혁신도시 내 지식산업센터 유치 할 것"
송재호·오영훈·위성곤 오차범위 밖 우세 오영훈 "미래통합당이 지리멸렬 흑색선전"
문대탄 "정치 신인 양성할 것" 박희수 "지속가능 1차산업 기반 조성"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