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감독의 시간… 프로야구 새 사령탑 '4인 4색'
KIA 윌리엄스 "강한 멘털"… 삼성 허삼영 "멀티 포지션"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1.30.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키움 손혁 "최강 투수진"… 롯데 허문회 "포지션 플래툰"

이제 감독의 시간이 시작된다.

프로야구 10개 구단은 2월 1일 미국, 호주, 대만, 일본에서 일제히 전지훈련 막을 올린다. 3월 초까지 40일 남짓한 기간에 각 구단은 올해 주전 라인업과 선발 투수진의 윤곽을 결정한다. 귀국 후 시ㄱㄱ기에서 마지막으로 전력을 점검한다.

지난 시즌 새로 지휘봉을 잡은 감독은 모두 4명.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올스타 출신에 워싱턴 내셔널스 사령탑을 지낸 맷 윌리엄스 KIA 타이거즈 감독, 전력분석팀장에서 일약 감독으로 변신한 허삼영 삼성 감독, 키움 히어로즈의 수석코치에서 롯데 자이언츠 감독으로 영전한 허문회 감독, 그리고 SK 와이번스 투수코치에서 키움의 새 선장이 된 손혁 감독이 주인공이다.

네 감독의 색깔은 확연하게 갈린다.

윌리엄스 감독은 타이거즈 군단에 걸맞은 호랑이 인상으로 강렬함을 줬다. KIA는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마이어스에서 진행하는 전지훈련에 선수 54명, 감독과 코치진 20명 등 74명의 매머드 선수단을 보낸다. 윌리엄스 감독이 직접 선수 실력을 확인해 주전으로 선발하라는 취지에서 다. 통산 11차례나 한국시리즈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린 KIA는 윌리엄스 감독이 전파할 메이저리그식 문화와의 앙상블을 한껏 기대한다.

허삼영 삼성 감독은 무명 선수 시절을 일찍 끝내고 전력분석이라는 한 우물을 판 전문가다. 허 감독은 작년 11월 취임식에서 "원칙을 지키는 야구, 효율성 제고를 위한 데이터 야구"를 강조했다. 특히 주전과 비주전을 가리지 않는 멀티 포지션을 추구하겠다고 강조했다. 허 감독은 "훈련량이 많을 것"이라고 일찌감치 예고했다. 구단의 권유 또는 지시를 받지 않고도 데이터를 능숙하게 다룰 줄 아는 감독이 사실상 처음으로 KBO리그에 출현했다는 점에서 큰 관심을 끌 것으로 전망된다.

손혁 감독과 허문회 감독은 히어로즈라는 한 뿌리에서 코치로 지도자 이력을 쌓았다. 전공에 따라 손 감독은 투수, 허 감독은 타격에 일가견이 있다.

소통 능력도 뛰어나다. 손 감독은 "최대한 강한 투수진을 만드는 데 집중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키움 마운드는 지난해 포스트시즌에서 양과 질 모두 상대 팀을 압도하는 벌떼 작전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지난해엔 신인 마무리 하재훈을 정점으로 서진용, 김태훈으로 이뤄진 막강 불펜을 앞세워 성공 경험도 쌓았다. 공격력은 리그 정상을 다투는 만큼 투수진을 어떻게 꾸리느냐가 첫 우승에 도전하는 키움의 열쇠다.

허문회 감독은 선수와 같은 길을 바라보고 함께 행동하는 '동반자'란 말을 강조했다. 개성 넘치는 롯데 선수단을 하나로 묶을 허 감독의 리더십과 인화를 앞세운 용병술에 많은 시선이 쏠린다. 허 감독은 '시즌 내내 경쟁'을 팀 운용의 주요 원칙으로 내세웠다. 선수들의 체력을 안배하고자 포지션별로 2명씩 플래툰시스템을 구축하겠다는 구상은 경쟁으로 생기는 시너지 효과와 안정적인 팀 운용의 두 마리 토끼를 다 잡겠다는 계산과 맞물린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스포츠 주요기사
메시 선정 '챔스 최고 25인'에 손흥민 포함 '잇단 코로나19 확진' 일본프로축구 리그 재개 '…
류현진·추신수, MLB 선급금으로 일당 582만원 받… PGA 투어 시즌 재개되면 출전 선수 늘린다
KBO리그 5월 개막+정규리그 경기 축소 검토 "류현진, 역대 MLB 99번 대표하는 선수 가능"
코로나19 확진 석현준 "상태 나아져 거의 완치" 도쿄올림픽 내년 7월23일 개최 최종 확정
K리그 12개 구단 '일정 축소' 큰 틀 합의 '여자농구 레전드' 변연하 BNK 코치로 합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