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월드뉴스] 한국인 실종 사흘째… 수색팀 추가 투입
네팔·한국 구조작업 총력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1.20.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신속대응팀이 도착 후 대책 회의를 하고 있다.

네팔 히말라야 안나푸르나에서 지난 17일(이하 현지시간) 실종된 한국인 교사 일행 수색 작업에 현지 경찰 전문 인력이 추가로 투입된다.

19일 주네팔한국대사관에 따르면 이날 오전부터 재개될 사고 현장 수색에 구조 경험이 많은 경찰 전문 인력 6∼10명이 추가로 동원된다.

이들은 전날 오후 2시 30분쯤 사고 현장에 도착했지만 강풍이 몰아치고 눈이 내리는 바람에 오후 4시쯤 현장에서 철수했다.

수색 헬리콥터도 투입됐지만 현지 지형이 험하고 날씨가 좋지 않아 현장에는 착륙하지 못했다.

이에 네팔 구조당국은 사고 현장 인근 촘롱 지역에 구조 전문 경찰 인력을 더 투입하기로 결정했다.

정부도 외교부와 주네팔대사관으로 구성된 비상대책반을 가동하고 있고 18일 오후에는 외교부 직원으로 구성된 신속대응팀이 실종자 가족 6명 등과 함께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 도착했다.

외교부는 19일 2차 신속대응팀을 추가로 파견하는 등 수색 지원을 강화할 방침이다.

이번 사고는 지난 17일 오전 안나푸르나 베이스캠프(ABC) 트레킹 코스인 데우랄리 지역(해발 3230m)에서 발생했다. 트레킹에 나섰던 충남교육청 소속 교사 9명이 하산할 때 눈사태가 덮쳐 교사 4명과 가이드 2명이 휩쓸렸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정치/행정 주요기사
정부, 공무원 외부식당 이용 장려키로 [월드뉴스] 中, 코로나19 대응 비판한 교수 연락…
민주당, 서귀포시 지역구 총선 후보자 추가 공… 고경실 "청년 창업 활성화 '창업촉진법' 제정"
전기자동차엑스포-법무법인(유) 세종 업무협약 제주 2019년 예산 성인지 결산서 작성 추진
제주 도민안전지킴이 점검단사업 확대 D-58 야권 이합집산 제주 총선판도 지각변동  
제주 해군기지 진입도로서 유물 무더기 발견 '코로나19' 피해 기업 특별 융자 지원 17일부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