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제주 학습복지로 초등학생 기초학력 높인다"
제주교육청, 기초학력 미달 학생 수 감소 효과
한글 못 깨우친 학생도 3.82%서 1.57%로 줄어
김지은 기자 jieun@ihalla.com
입력 : 2020. 01.16. 15:42:3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학습에 어려움을 겪는 초등학생에게 맞춤형 학습복지를 지원하면서 학생들의 기초학력을 높이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제주도교육청이 초등학교 3~6학년 전 학생(2만7000여명)을 대상으로 기초학력 진단을 위한 3R's(읽기, 쓰기, 셈하기) 검사를 진행한 결과 영역별 기준 점수에 못 미치는 학생이 지난해 4월 438명(1.62%)에서 12월 137명(0.51%)으로 줄었다. 초등학교 2학년 학생의 한글 해득 수준을 검사한 결과에서도 한글을 깨우치지 못한 학생이 같은 기간 3.82%에서 1.57%로 감소했다.

제주도교육청은 학급과 학교, 교육청으로 이어지는 3단계 진단·지원 시스템이 학생들의 기초학력 향상으로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도교육청은 다문화, 한부모 및 조손 가정, 정서행동장애, 난독 및 읽기 곤란, 경제 곤란 등이 기초학력 미달의 원인이 되는 것으로 파악해 학생의 상황에 맞춰 학습지원 멘토링, 학력 지원 학습코칭단 등을 지원해 왔다.

강영철 도교육청 학교교육과장은 "난독과 읽기 곤란을 겪는 학생들을 위해 1:1 맞춤형 읽기학습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큰 호응을 받았다"며 "지난해 성과를 기반으로 학습 복지 지원 체계를 완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교육 주요기사
제주관광대 간호학과 졸업생 전원 간호사 면허… 코로나에 제주대 영상 졸업식… 박사 등 1802명 …
제주대 중앙도서관장에 김소미 교수 제주대 '제대로 한국어 2' 교재 발간
제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교육 당국도 긴장 제주반도체 15년째 제주대에 장학금 지원
"읽고 싶은 책, 서점에서 바로 이용하세요" 제주대 교육국제화역량 인증대학 선정
오홍식 제주대교수회장 국교련 상임회장 선출 교육공무직노조 "석식 영양사 근무 시간 늘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