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본풀이 바탕 창작마당굿 '동이풀이'
문무병 대본·윤미란 연출 11월 23일 칠머리당영등굿전수관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1.20. 17:31: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 무속 본풀이를 서사로 한 창작마당굿이 올려진다. 제주전통문화연구소(이사장 문무병)와 제주칠머리당영등굿보존회(회장 김윤수)가 이달 23일 오후 7시, 24일 오후 5시 제주시 사라봉 자락의 칠머리당영등굿전수관 강당에서 선보이는 '동이풀이'다.

'동이풀이'는 제주 무속에서 전승되는 고전적 하르바님과 양씨아미 본풀이 등 조상신 본풀이에서 소재를 따왔다. 태평양 전쟁, 제주4·3 등 근현대사의 질곡을 겪고 갑작스런 교통사고를 당해 정신 이상이 된 주인공 양씨할망을 '살릴 도리를 내우는' 과정을 담는다. 초감제, 새도림, 질침굿, 동이풀이 등 제주 굿 순서처럼 구성이 짜여졌다.

문무병 이사장이 대본을 썼고 윤미란 놀이패 한라산 대표가 연출한 작품이다. 제주칠머리당영등굿 김윤수 보유자가 굿 자문을 했고 이용옥 전수조교가 굿소리 자문을 맡았다.

주최 측은 "극 중 양씨 할망의 인생 역정은 우리 어머니, 이웃, 제주 사람의 삶을 닮았다"며 "먼저 살아낸 삶을 보고 이야기하는 가운데 '다시 사는' 계기를 만드는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고 했다. 문의 010-9840-0477.

문화 주요기사
제주미술대전 수상작 '공공수장고'서 관리 섬에 비친 인간… 7월엔 ‘황톳빛 제주화’ 투…
제주 돌담갤러리 ‘미녀삼총사’ 제주 본태박물관 중장년 문화봉사자 모집
제주문화포럼 체험중심 시 쓰기 교실 [김관후 작가의 시(詩)로 읽는 4·3] (65)서우봉 …
제주 여름밤 그리움의 시가 흐르는 우리 가곡 ‘감수광’ 혜은이의 노래가 품어온 시대
사랑이 지난 뒤… 10년 만에 묶은 노래 제주섬 차에서 즐기는 ‘드라이브 인 콘서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