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형 집행정지
대법원서 징역 3년 확정..검찰 "수형생활 어려운 건강상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10.23. 11:26: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울중앙지검은 23일 징역 3년의 실형이 확정된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97)에 대해 형집행정지를 결정했다.

 서울중앙지검은 전날 의료계, 법조계 등 외부 전문가들이 참여한 형집행정지 심의위원회를 열어 신 명예회장의 건강 등을 감안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서울중앙지검은 "심의 결과 97세의 고령, 말기 치매 등으로 거동 및 의사소통이불가능하고 식사도 제대로 하지 못하는 상황으로 수형생활이 어렵다"며 "형 집행 시급격한 질병 악화 및 사망 위험까지 있다"고 판단했다.

 형사소송법상 형집행정지 요건은 수감자가 ▲ 형 집행으로 건강을 해치거나 생명을 보전할 수 없는 염려가 있을 때 ▲ 70세 이상일 때 ▲ 임신 후 6개월 이후 ▲ 출산 후 60일 이내 ▲ 직계존속이 중병·장애 등으로 보호할 다른 친족이 없을 때 ▲ 직계비속이 유년으로 보호할 다른 친족이 없을 때 ▲ 기타 중대한 사유가 있는 때 등 7가지다.

 대법원은 지난 17일 업무상 횡령과 배임 혐의로 기소된 신 명예회장에게 징역 3년 및 벌금 30억원을 확정했다.

 이에 변호인 측은 신 명예회장의 건강 상태와 고령 등을 사유로 확정된 형의 집행을 정지해달라는 내용의 신청서를 서울중앙지검에 제출했다. [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내년 주 52시간제 중소기업에 계도기간 부여 민주당 초선 이용득, 총선불출마 선언
文대통령 국정지지도, 3.3%P 오른 47.8% 한일 국방, 지소미아 입장차만 재확인
'입당하고 재적의원 줄고' 민주당 패스트트랙 '숨통 임종석 "제도권 정치 떠나 원래 자리로"
한국당 3선 김세연, 총선 불출마 빌게이츠 '세계 최고부자' 탈환
유승준, 고국땅 밟기까지 여전히 '험난' 독도 소방헬기 추락 "오늘 내일이 실종자 수색 골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