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양식 광어 전문가들 제주에... '제5회 광어학 심포지엄'
11일 제주오리엔탈호텔서 열려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10.09. 14:09: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광어 양식의 생산성 향상과 품종 개량 연구 등을 위해 전국의 양식 광어 전문가들이 제주로 온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11일 오후 2시 제주오리엔탈호텔에서 전국 150여 명의 양식 광어 전문가들이 모이는 '제5회 광어학 심포지엄'이 열린다고 9일 밝혔다.

 (사)한국광어양식연합회(회장 이윤수)와 제주어류양식수협(조합장 한용선) 공동 주최로 '양식광어-유혹의 조건'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국제 수산물 소비시장의 동향과 경영의 효율성을 높이면서 소비자를 매료시킬 수 있는 마케팅 방안 등에 대한 전문가들의 혜안이 제시될 전망이다.

 이날 심포지엄에서는 ▷양식 어류의 소비 확대 방안(하마다 에이지 시모노세키 시립대학 명예교수) ▷수산물 시장의 국제적 동향과 품질 전략(유병덕 이시도르 지속가능연구소 소장) ▷제주광어 양식의 생산성 향상 방안(이윤수 한국광어양식연합회 회장) ▷광어 품종개량 연구(오성립 제주해양수산연구원 광어연구센터 박사) ▷광어용 곤충 배합사료 개발 및 현장 적용 연구(이봉주 국립수산과학원 사료연구센터 박사) 주제발표가 이뤄진다. 이어 전문가들의 종합 토론이 이어진다.

 이와함께 도내 대학생 등의 우수논문 시상식과 10점의 포스터도 발표된다.

 도 관계자는 "매년 제주에서 개최되고 있는 '광어학 심포지엄'은 광어양식 산업의 현재를 진단하는 동시에 미래에 산업이 가야할 방향을 보여주는 비전의 장이 되고 있다"며 "대일수출 규제 강화와 국내 소비 둔화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광어 양식어가에게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주력산품 줄줄이 '시련의 계절' 제주 귀어귀촌 교육 수강생 모집
원희룡 지사가 내놓은 '저출산 고령화' 해법은 진드기·설치류 매개 감염병 예방 당부
제주시 150세대 미만 연립 등 안전진단 제주 사회복지직 읍·면장 한명도 없다
제주도의회, 시간선택제임기제공무원 채용 공고 제주출신 송경호 판사, 정경심 교수 영장 심사
문 대통령 "지역경제 활력 3대 프로젝트 본격 추진" 제주문화예술재단 원칙 없는 인사채용 '논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