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초강력 태풍 '하기비스' 한반도로 올라오나
북상하며 세력키워 8일 오후 '매우 강'으로 발달
제주 10일 전후 태풍 전반부 수렴대 영향 받을듯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10.07. 08:37: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19호 태풍 '하기비스' 예상진로도.

북상중인 10월 태풍 '하기비스'의 진로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제19호 태풍 '하기비스'는 7일 오전 3시 현재 괌 동쪽 약 690㎞ 해상에서 서쪽으로 이동하고 있다. 중심기압 975hPa, 중심최대풍속 32m의 강풍이 불고 있고 강풍반경도 320㎞에 이른다. 현재는 강도 '중'의 중형급을 유지하고 있다.

'하기비스'는 12일 일본 오키나와 동쪽해상까지 올라온 후 방향을 틀 것으로 보이는데 제주도와 한반도 영향여부는 아직까지 미지수다.

기상청은 '하기비스'가 일본 규슈로 향할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지만 태풍이 점점 발달하면서 강해지고 있어 제주도 등 한반도 영향은 불가피할 전망이다.

'하기비스'는 7일 오후부터 강도 '강'의 중형으로 발달한 뒤 8일 오후부터는 강도가 '매우 강'으로 발달해 초강력 태풍으로 세력을 키울 것으로 보인다. 중심기압 940hPa, 중심최대풍속은 43~47m에 이른다. 강풍반경도 400~420㎞에 이를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일본 규슈 방향으로 이동할 가능성이 크다"면서도 "아직 우리나라에서 위치가 매우 멀고 북태평양 고기압과 찬 대륙 고기압 등 주변 기압계의 큰 변화로 규슈 인근에서 진로와 이동 속도의 불확실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장성철 "김현미 장관 공론화 발언 무책임" 비판 중부발전, 제주지역 최초 '천연가스 발전' 개시
군산항 방치 제주산 불법 폐기물 8천t 처리 완료 "제주관광 컨트롤타워 '관광부지사' 신설해야"
국토부 제주 제2공항 공론화 방식 떠넘기기? 대통령공약 제주 '하논분화구 복원' 7년째 제자리걸…
제주 빛의 벙커 차기작 '빈센트 반 고흐' '65억 들인' 제주민군복합항 무빙워크 부실 논란
김성언 제주 정무부지사 인사청문 30일 실시 제주시 서쪽 130㎞ 해역서 규모 2.2 지진 발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