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 임성재 '한가위 우승 선물' 기대
PGA 2019-2020시즌 12일 개막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9.11.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강성훈·안병훈·이경훈 등 출격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2019-2020시즌이 12일(한국시간) 막을 올린다.

8월 26일 투어 챔피언십을 끝으로 2018-2019시즌을 마감한 PGA 투어는 약 2주간의 짧은 비시즌 기간을 마치고 곧바로 새로운 시즌을 시작한다.

2019-2020시즌 개막전은 12일부터 미국 웨스트버지니아주 화이트설퍼스프링스의 올드화이트 TPC(파70·7286야드)에서 열리는 밀리터리 트리뷰트(총상금 750만달러)다.

PGA 투어는 이 대회를 시작으로 11월까지 '가을 시리즈' 대회를 이어간다. 이 기간에는 10월 17일부터 20일까지 제주도에서 열리는 더 CJ컵도 개최된다.

더 CJ컵에 이어 10월 24일부터 일본에서 조조 챔피언십, 31일부터는 중국 상하이에서 월드골프챔피언십(WGC) HSBC 챔피언스로 이어지는 '아시안 스윙'이 골프 팬들을 기다린다.

11월 마지막 주부터 12월까지 한 달 남짓 휴식기를 갖는 PGA 투어는 2020년 1월첫 주 센트리 챔피언스 토너먼트로 시즌 일정을 재개한다.

이번 시즌 도중에는 7월 30일부터 2020년 도쿄 올림픽이 진행되며 2020년 8월 30일 투어 챔피언십으로 PGA 투어 2019-2020시즌이 끝난다.

개막전으로 열리는 밀리터리 트리뷰트는 지난해 교포 선수인 케빈 나(미국)가 우승한 대회다.

지난해 7월에 열린 이 대회에서 5타 차 우승을 차지한 케빈 나는 지난달 득남에 이어 이번에는 대회 2연패 '겹경사'에 도전한다.

2018-2019시즌 PGA 투어 신인상 후보로 거론되는 임성재(21·사진)가 2년차 시즌을 시작하고 배상문(33)과 강성훈(32), 안병훈(28), 이경훈(28), 김민휘(27) 등 한국 선수들이 추석 연휴에 열리는 PGA 투어 시즌 개막전에 출격한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스포츠 주요기사
윤일록, 프랑스 축구 몽펠리에 입단 김학범호, 요르단과 4강행 리턴매치
'1-2 역전패' 북한 넘진 못한 '박항서 매직' 부평국 “제주체육의 미래 향해 힘 모을 것”
김종호 “제주시체육의 제2 도약 위해 뛰겠다… 김태문 "시설 확충… 서귀포시를 스포츠 메카…
올림픽 女축구 아시아 최종예선 17일부터 입장… "WS 우승 트로피 다저스로 넘겨라"
'2부 강등' 제주Utd 지도체제 완전 물갈이 '주춤' 손흥민 왓퍼드 원정 침묵 깰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