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현기영의 '지상에 숟가락 하나'그 시절 제주 음식
제주민예총 내달 5일 낭푼밥상에서 인문학 토크
김수열 시인 대담… 양용진씨 소설 속 음식 재현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8.26. 08:38:4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현기영 작가.

제주민예총(이사장 강정효)은 9월 5일 오후 7시 낭푼밥상(제주시 연동 6길 28 1층)에서 현기영 작가와 함께하는 '음식으로 만나는 인문학 토크'를 운영한다.

이날 행사는 현기영의 자전적 소설 '지상에 숟가락 하나'를 통해 맛과 냄새로 기억하는 그 시대 제주의 모습과 작가의 체험기를 들을 수 있는 자리다. 현기영 소설가와 김수열 시인의 대담,제주향토음식보전연구원 양용진 원장이 재현하는 그 시절 음식으로 꾸며진다.

참가비는 1만원. 선착순 40명을 모집하고 있다. 온라인(https://forms.gle/bmHpKBifcoAEfefAA)으로 신청하면 된다. 문의 064)758-0332.

문화 주요기사
[무대 & 미술] 9월 23일~29일 “탐라순력도 속 해녀복 1917년까지 착용”
제주 독서문화 포럼… 4차 산업혁명시대 책읽기는? 제주대중음악협회 '공연 기획' 등 워크숍
국립제주박물관 발레 '호두까기 인형' 상영 제주문예재단 성희롱 가해자 '정직 1개월' 결정
아픔을 치유하는 공간 제주 애월, 영화에 담다 태풍 영향 '제주문화재야행' 실내 산지천갤러리로 …
[제주바다와 문학] (21) 최현식 소설 '세화리에서' 서귀포시민연대 김미령 작가 초대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