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황의조, 리그앙 3경기 만에 데뷔골
보르도, 디종에 2-0 개막 첫 승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25. 12:43:5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골을 터뜨리는 황의조.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 보르도의 황의조(27)가3경기 만에 데뷔 골을 터뜨렸다.

 황의조는 25일(한국시간) 프랑스 디종의 스타드 가스통-제라르에서 열린 2019-2020 리그앙 정규리그 3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결승 골을 터뜨려 팀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개막 후 1무 1패로 승리가 없던 보르도는 황의조의 활약을 앞세워 시즌 첫 승을거뒀다.

 5일 제노아(이탈리아)와 프리시즌 경기에서 골 맛을 봤던 황의조는 리그앙에서 치른 3경기 만에 마수걸이 골을 신고했다.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그는 경기 중 처음으로 찾아온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

 전반 11분 역습 상황에서 사무엘 칼루의 긴 패스를 받은 황의조는 페널티 지역 바깥 왼쪽에서 간결한 움직임으로 수비수를 따돌린 후 오른발 감아 차기 슛으로 디종의 골망을 흔들었다.

 리드를 잡은 보르도는 후반 2분 코너킥 상황에서 로리스 베니토의 추가 골을 더해 격차를 2골로 벌렸다.

 첫 골 이후 한차례 슈팅을 더 기록한 황의조는 약 71분간 그라운드를 누빈 후 후반 26분 교체됐다.

 디종의 후반 공세를 막아낸 보르도는 시즌 첫 무실점 경기를 치르며 승리를 거머쥐었다.

 순위도 9위(승점 4)로 올랐다.

 황의조는 다음 달 1일 올림피크 리옹을 상대로 리그 2호 골을 노린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코로나19 확산' 프로축구 개막 무기한 연기 토론토 류현진 5일 간격 등판 준비 본격 시작
잘츠부르크 황희찬 정규리그 8호 도움 황의조 '최강' PSG 상대로 시즌 6호골
제주유나이티드 2020시즌 새 유니폼 공개 렛츠런파크 제주 임시 휴장
한국 남자농구 아시아컵 예선 2연승 일본 J리그, 코로나19에 '리그 중단' 검토
김광현, MLB 첫 시범경기서 'KK쇼' 스페인 매체들 "기성용, 마요르카와 입단 계약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