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다저스 9회말 역전 끝내기 승리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23. 15:59:4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다저스 엔리케 에르난데스.

류현진(32)의 소속 팀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9회 말 극적인 역전 끝내기 승리를 거두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3연전을 스윕했다.

 다저스는 2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토론토와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 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다저스는 선발 투수 마에다 겐타가 2회와 6회에 한 점씩 내주며 0-2로 끌려갔다.

 타선은 토론토 선발 투수 제이컵 웨그스펙에게 7회까지 안타 단 1개만 기록하며무득점으로 꽁꽁 묶였다.

 다저스는 웨그스펙이 내려간 8회에도 득점을 기록하지 못했고, 0-2로 뒤진 9회 말 마지막 공격에 들어섰다.

 경기 내내 침묵하던 다저스 타선은 9회 말 극적으로 경기를 뒤집었다.

 선두 타자 맥스 먼시가 상대 팀 바뀐 투수 데릭 로를 상대로 볼넷을 얻어 출루했다.

 후속 타자 저스틴 터너는 우익수 뜬 공으로 아웃됐지만, 코디 벨린저가 우익선상 2루타를 터뜨리며 1사 2, 3루를 만들었다.

 그리고 코리 시거가 초구를 노려쳐 우익수 쪽 싹쓸이 2타점 동점 적시타를 터뜨렸다.

 이날 경기의 주인공은 엔리케 에르난데스였다. 그는 역전 기회에서 침착하게 중전안타를 기록했고, 2루 주자 시거가 득점하면서 경기를 끝냈다.

 다저스는 올 시즌 12번째 끝내기 승리를 만끽했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허선미 제100회 전국체전 첫 금 "스포츠로 건강하고 행복한 제주"
김창기 제주도태권도협회장 당선 '손흥민 시즌 첫 도움' 토트넘, 레스터시티에 1-2 역…
'골폭풍' 제주Utd 꼴찌 탈출 성공 MLB 애틀랜타, 2년 연속 내셔널리그 동부지구 우승
최지만, 개인 첫 MLB 한 시즌 100안타 달성 류현진, 23일 콜로라도전 등판으로 변경
양키스, 7년 만에 AL 동부지구 우승 중국 히딩크 올림픽축구대표팀 감독 해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