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원정도박·환치기 의혹' 양현석·승리 출국금지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20. 12:56: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해외 원정 도박을 하고 이른바 '환치기' 수법으로 도박 자금을 조달한 혐의를 받는 양현석(50)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와 그룹 빅뱅 전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29)에 대해 출국금지 조처가 내려졌다.

 2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최근 상습도박·외국환거래법 위반 혐의로 입건된 양 전 대표와 승리에 대한 출국금지를 신청해 법무부 승인을 받았다.

  양 전 대표와 승리는 해외 원정 도박을 하고 '환치기' 수법으로 현지에서 도박자금을 조달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

 이와 관련해 경찰은 지난 17일 서울 마포구에 있는 YG 사옥을 압수수색해 자금 입출금내역 등 관련 자료를 확보했다.

 경찰은 양 전 대표 등이 회삿돈을 횡령해 도박 자금으로 썼을 가능성도 있다고 보고 자금 흐름을 분석하고 있다.

 양 전 대표는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도 받고 있다. 2014년 서울의 한 고급식당에서 외국인 재력가를 접대하면서 유흥업소 여성들을 동원해 성접대한 의혹을 받는다.

 경찰은 조만간 계좌 분석을 끝낸 뒤 양 전 대표를 소환해 조사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코로나19 확산 한국인 76개국서 입국 제한 국내 처음 김천교도소 재소자 코로나19 확진
'한국발 착륙 불허' 아시아나 하노이 긴급회항 정부 "며칠간 대구 환자발생 상당 수준 계속 예…
코로나19 확진자 하루새 571명..대구·경북 511명 … 코로나19 확산에 대학들 "개강 후 2주간 온라인…
'제3의 길' 정봉주 비례정당 '열린민주당' 창당 … 코로나19 환자 밤새 256명 추가…총 2022명
민주·원외정당 손잡는 '연합정당' 구상 나서나 정부 "신천지 교육생 포함 총 31만명 명단 입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