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최지만 9회말 끝내기 역전 안타 폭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19. 13:09: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28)이 9회 말 짜릿한역전 끝내기 안타를 터뜨렸다.

 최지만은 19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 홈 경기 3-4로 뒤진 9회 말 1사 만루에서 상대 팀 조 히메네스를 상대로 2타점 중전 끝내기 적시타를 기록했다.

 그는 볼카운트 1볼 1스트라이크에서 가운데 몰린 시속 140㎞의 체인지업을 정확하게 걷어내 경기를 끝냈다.

 그는 적시타를 친 뒤 헬멧을 집어 던지고 동료들과 승리의 기쁨을 만끽했다.

 최지만은 이날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했다. 그는 1-4로 뒤진 8회 말 대타로 나와첫 타석에서 볼넷을 기록했다.

 1타수 1안타 2타점 1볼넷을 기록한 최지만의 시즌 타율은 0.257에서 0.260(312타수 81안타)으로 상승했다.

 탬파베이는 전날 연장 13회 혈투 끝에 나온 끝내기 안타로 디트로이트에 1-0 승리를 거둔 데 이어 이날 경기에서도 끝내기 안타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탬파베이가 2경기 연속 끝내기 안타로 승리한 건 5년 만이다.

 경기 후 최지만은 현지 매체들과 인터뷰에서 "어제와 오늘 우리 타선이 경기 초반 점수를 내지 못해 투수들에게 미안한 마음이 있었다"며 "그러나 우리는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고, 이렇게 값진 승리를 거둘 수 있었다"고 소감을 말했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김학범호, 요르단과 4강행 리턴매치 '1-2 역전패' 북한 넘진 못한 '박항서 매직'
부평국 “제주체육의 미래 향해 힘 모을 것” 김종호 “제주시체육의 제2 도약 위해 뛰겠다…
김태문 "시설 확충… 서귀포시를 스포츠 메카… 올림픽 女축구 아시아 최종예선 17일부터 입장…
"WS 우승 트로피 다저스로 넘겨라" '2부 강등' 제주Utd 지도체제 완전 물갈이
'주춤' 손흥민 왓퍼드 원정 침묵 깰까 포털 Daum 오늘부터 골프 중계센터 오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