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Utd, 스트라이커 오사구오나 영입
나이지리아 대표 출신 압도적 피지컬
최윤겸 감독 "공격 옵션 다양해질 것"
표성준 기자 sjpyo@ihalla.com
입력 : 2019. 07.25. 17:17: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유나이티드가 나이지리아 국가대표 출신의 스트라이커 크리스티안 오사구오나를 영입했다. 사진=제주유나이티드 제공

제주유나이티드가 나이지리아 국가대표 출신 스트라이커 크리스티안 오사구오나(28, Ighodaro Christian Osaguona)를 영입했다.

 제주는 25일 오사구오나의 입단 계약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세부 계약조건은 상호 합의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오사구오나는 2011/2012시즌 나이지리아 슈팅 스타스에서 프로무대에 데뷔했다. 이후 베냉과 나이지리아, 모로코에서 활약했으며, 2014년에는 나이지리아 국가대표까지 발탁됐다.

 2016년 8월 KV 메켈렌 유니폼을 입고 벨기에 리그에 진출한 오사구오나는 KVC 베스테를로(벨기에)와 움 살랄(카타르)을 거쳐 2019년 이란 강호 조바한에서 활약했다.

 194㎝에 90㎏의 압도적인 피지컬을 자랑하는 오사구오나는 높은 타점을 활용한 헤더뿐만 아니라 연계 및 발밑 플레이도 탁월해 제주 공격라인의 마지막 퍼즐로 기대되고 있다.

 최윤겸 제주Utd 감독은 "오사구오나는 강력한 체격을 갖춘 타깃형 스트라이커"라며 "현재 2선 득점력이 좋기 때문에 오사구오나가 K리그1 무대에 안착한다면 제주의 공격 옵션은 더욱 다양해질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오사구오나는 "제주에 입단해서 정말 기쁘다. 팀이 원하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그라운드에서 말보다 실력으로 증명하고 싶다. 새로운 동료들과 하루빨리 호흡을 맞추고 싶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스포츠 주요기사
기성용 행선지 카타르·미국·스페인 '저울질' 추신수 "내년에도 텍사스에 남고싶다"
세인트루이스 김광현 마무리 투수 맡나 맨유, 4위 첼시 잡고 7위로
K리그 서울·수원 2020ACL 첫 승 도전 '손흥민 EPL 50골' FIFA "기생충 이어 또 새역사 썼…
PGA제네시스 준우승 강성훈 "자신감 재충전" 2020KBO리그 이대호 연봉킹-평균 연봉 1위 NC
'뒷심 부족' 제주 강성훈 아쉬운 공동 2위 20승 박인비, LPGA 상금·올해의 선수 1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