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중국 경제·관광 협력포럼 25일 열린다
제주상의·중국제주주총영사관·제주관광공사 주최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7.22. 14:57: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상공회의소, 중국주제주총영사관, 제주관광공사가 25일 메종글래드제주에서 '2019 제주-중국 경제·관광 협력 포럼'을 공동 개최한다.

포럼은 지난해에 이어 제주의 경제·관광 등 각 분야에서 실질적인 교류협력을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다. 포럼에는 주최 측은 물론 제주도, 도의회, 제주연구원 등 기관·단체와 한중우호단체, 그리고 제주중국상회, 제주화교협회 관계자 등 250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국내 중국 전문가 최재천 일대일로연구원 이사장(법무법인 헤리티지 대표변호사)이 '일대일로와 제주의 미래'를 기조강연에 나선다. 일대일로는 중국이 추진 중인 신 실크로드 전략이다.

주제발표도 이어진다. 중국에서는 왕천천 사이버한국외국어대 교수가 '열린 제주, 미래 한중 지역협력의 교두보'를 주제로, 제주에서는 정지형 제주연구원 중국연구센터장이 '한중 新경제협력시대, 제주의 방향과 기회'를 주제로 각각 발표한다. 이후 허향진 전 제주대 총장의 좌장으로 분야별 전문가 종합토론이 진행된다.

패널토론에는 강성민 도의원, 송형록 제주상의 상임의원, 장바오치 중국주제주총영사관 부총영사, 이동걸 제주화교화인연합회 회장, 양필수 제주관광공사 해외마케팅처장, 신의경 제주한라대 공자학원 원장(교수) 등이 나서 의견을 제시한다.

경제 주요기사
월동채소 제초제 PLS 등록… 19일부터 판매 "박람회 계기 제주 관광 활성화 기대"
대한민국 국제관광박람회에 일본이 불참한 이유 직장인들 희망하는 자녀직업 1위는 ‘공무원’
국내외 관광 콘텐츠 한눈에.. 대한민국 관광박람회 … 한국감정원 경력 감정평가사 20명 모집
‘민간택지 APT’ 분양가 상한제 찬성 55% vs 반대 28% 제2회 추자도 낚시대회 개최
7월 제주지역 취업자 수 감소세 전환 "재배 면적만 조절하면 뭐하나" 농민들 성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