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직원 수당 빼돌린 제주 복지시설 원장 기소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7.18. 13:00: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노숙인 복지시설의 원장이 직원들의 수당을 빼돌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제주지방검찰청은 업무상 횡령 혐의로 도내 모 사회복지법인 A시설의 대표 김모(68)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18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2010년부터 2012년 12월까지 직원 7명에게 허위 연장근로수당을 신청하도록 지시해 총 64차례에 걸쳐 1270만원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다. 1270만원은 개인적 용도와 A시설 운영비로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씨는 A시설 현관문을 막아 입소자들이 밖으로 나가지 못하도록 한 혐의(감금)와 2016년 10월부터 2018년 1월 사이 입소자 2명에게 감귤농장에서 일을 시켜 임금을 지급하지 않은 혐의(강요)도 받았지만 '혐의 없음'으로 처리됐다. 현관문을 잠궜지만 입소자가 원할 경우 열어줬고, 감귤농장 노동은 당사자들이 자발적으로 원한 사실이 확인됐기 떄문이다.

사회 주요기사
코로나19 여파 中 불법조업 어선도 자취 감췄다 제주해경 의무경찰 선발시험 연기
코로나19 사태에 더 빛나는 헌혈 릴레이 기간제 근로자 3명 해고 무효소송 패소
제주지검 "코로나19 범죄 엄정 대처" 검찰, 고유정 무기징역 판결 불복 항소
제주 첫 소개 명령 환자 강제 퇴·전원 '비상' "흰색 방역복 입은 구급대 봐도 놀라지 마세요"
남해어업관리단 조난어선 2척 잇달아 구조 "460병상 확보하라" 병원마다 환자 강제 퇴·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