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정우영, 프라이부르크에 새 둥지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6.20. 08:32:5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측면 공격수 정우영(20)이 독일 프로축구의 명문 바이에른 뮌헨을 떠나 프라이부르크 유니폼으로 갈아입었다.

 프라이부르크는 19일(현지시간) 정우영의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구단은 정우영이 등 번호 29번을 달게 되며, 자세한 계약 조건은 상호 합의로 밝히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바이에른 뮌헨은 정우영이 프라이부르크와 다년 계약을 했다고 전했다.

 현지 언론을 통해 알려진 그의 이적료는 200만 유로(약 26억원)다.

 뮌헨 지역을 기반으로 한 대중지 tz는 온라인판에서 바이에른 뮌헨이 향후 일정금액에 정우영을 재영입할 수 있는 바이백 조항을 포함했다고 보도했다.

 인천 유나이티드 18세 이하(U-18) 팀인 대건고 출신인 정우영은 지난해 1월 뮌헨에 입단해 2군 팀에서 주로 뛰었다.

 2018-2019시즌 독일 4부리그 소속이던 뮌헨 2군에서 29경기에 출전해 13골을 터뜨리는 등 활약하며 우승과 3부리그 승격에 앞장섰다.

 지난해 11월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벤피카와의 조별리그 경기에 교체 투입되며 1군 무대 데뷔전을 치렀고, 올해 3월엔 분데스리가 정규리그 경기에도 출전했다.

 하지만 분데스리가 최강의 전력을 지닌 뮌헨에서 1군 출전 기회를 잡기 쉽지 않았던 터라 더 많이 뛸 수 있는 팀으로 임대나 이적 가능성이 제기돼 왔다.

 거취 관련 협상이 진행되면서 20세 이하(U-20) 월드컵 출전까지 불발된 바 있다.

 그의 새 팀인 프라이부르크는 지난 시즌 분데스리가 13위에 오른 팀이다.

 프라이부르크의 요헨 자이어 경기부문 이사는 "정우영은 한국의 가장 재능있는 선수 중 한 명이다. 아직 어린 나이임에도 경기를 즐길 줄 알고, 상황과 공간에 대한 뛰어난 감각은 상당하다"면서 "우리는 그가 완전한 분데스리가 선수가 되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환영했다.

 정우영은 "프라이부르크는 젊은 기대주들에 좋은 팀이다. 이곳에서 계속 발전하며 새로운 시즌을 성공적으로 치르도록 돕고 싶다"면서 "새로운 도전이 무척 기대된다. 이를 가능하게 해준 바이에른 뮌헨에도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남자수구, 뉴질랜드 꺾고 일군 ‘첫 승’ 유벤투스, 호날두 참여 팬 미팅·사인회
'CJ컵 PGA 투어' 제주홍보 극대화 '빛 바랜' 강정호 연장 10회 투런포
도쿄올림픽 가자! 김경문號 공식 출범 LPGA 2주 연속 메이저 대회
56년만의 일본 하계올림픽… 1년 앞으로 최종전 후 ‘울음바다’ 된 여자수구팀
남자 사브르, 세계선수권 단체전 3연패 토트넘 '호날두 골' 유벤투스 3-2 승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