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부영그룹 제주부영호텔 & 리조트 ‘5성 등급’ 획득
천혜의 자연환경, 합리적 가격 갖춘‘럭셔리 호텔’명성 이어가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3.15. 11:17: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부영그룹(회장 이중근) 제주부영호텔&리조트가 별 다섯 개를 획득하며 ‘럭셔리 호텔'의 명성을 이어갔다.

제주부영호텔&리조트는 지난 7일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에서 시행한 호텔 등급 심사에서 총 1000점(현장평가 700점, 암행평가 300점) 만점에 900점 이상을 받아 호텔업 최고 등급인 ‘5성 등급’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현재 호텔업 등급은 호텔서비스와 시설을 평가해 1~5성급으로 나뉜다.

이번 등급 심사에서 제주부영호텔&리조트는 편안하고 안락한 시설, 안정적인 고객 만족 서비스 제공, 객실 및 식음업장의 청결 시스템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제주부영호텔&리조트의 최고 강점은제주 앞바다가 한 눈에 보이는 전망과 최고 수준의 시설을 갖춘 럭셔리 호텔임에도 고객들에게 ‘착한 가격’으로 제공된다는 것이다. 여기에 친절하고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까지 갖췄다는 평이다.

제주부영호텔&리조트 서승윤 총지배인은 “엄격한 평가 기준에서 5성 등급을 획득한다는 것만으로 의미가 있다”면서 “이번 5성 등급 획득을 고객으로부터 부여받은 새로운 책무라 여기고, 앞으로 고객들에게 고품격 서비스를 제공하고, 품질을 향상시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2015년 오픈한 제주부영호텔&리조트는 ‘제주 관광의 메카’인 중문단지에 위치해 있다. 262실의 호텔과 187실의 리조트로 구성돼 있다. 3개의 실내외 수영장, 키즈 카페 등을 갖추고 있어 가족 단위 여행객들의 명소로 손꼽히고 있다. 또 제주 앞바다를 조망할 수 있는 최상급 오션뷰와 럭셔리 호텔급 시설에도 불구하고 합리적인 가격으로 여행객들 사이에서 ‘가성비 甲’ 호텔로 통한다. 이밖에도 1500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컨벤션 시설도 갖춰 국제회의 장소로서도 각광을 받고 있다.

경제 주요기사
물가인상 줄줄이… 서민은 부담백배 JTO 일본서 제주 의료상품 홍보
내가 만드는 제주 관광 기념품 제주, 온실가스 배출 증가율 가장 가팔라
대학생농촌사랑봉사단 '농활' 전개 제주 아파트분양가격 4개월만에 올랐다
전국 과수 거점APC 경영평가 1위 위미농협 2019년 이민자 체류실태 및 고용조사
대기업 5곳 렌터카 총량제 반발 소송 제기 제주 부동산시장 소비자심리 '냉랭'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가수 현아 섹시美 래쉬가드 화보
  • '단, 하나의 사랑' 최수진 화보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 섹시미 집중 클레오 채은정
  • 국제브랜드 전시회 참가한 장쥔닝
  • [포토] 브라질 패션주간
  • 레바논 란제리 패션쇼
  • 마드리드-벤츠패션쇼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