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치매 유전자 보유 복제돼지 생산기술 특허 등록
제주대 박세필 교수팀, "치매 치료제·약리효과 분석에 유용할 것"
홍희선 기자 hshong@ihalla.com
입력 : 2017. 11.14. 10:11: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박세필 교수.

'치매 복제 돼지' 생산 기술이 국내에서 특허를 획득했다.

 제주대학교 줄기세포연구센터 박세필 교수팀은 알츠하이머병 관련 주요 3개 유전자가 동시에 발현하는 기술에 대한 특허등록을 획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기술에 대한 내용은 국제학술저널 PLOSONE(미국 공공과학 온라인 학술지) 지난 6월호에 'Production of Transgenic Pig as an Alzheimer's disease Model Using a Multi-Cistronic Vector System(다중 유전자 벡터시스템을 이용한 알츠하이머 질환 모델 형질전환 복제돼지 생산)' 연구를 세계최초로 게재한 바 있고 미국을 포함한 국제특허조약(PCT) 출원을 한 상태다.

 알츠하이머성 치매는 치매의 종류 중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며 노인 인구 및 치매환자수 증가에 따라 관련 치료제 시장은 연평균 성장률 10.5%를 보이면서 2021년 109억 달러를 넘어설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박세필 교수팀은 "이번에 특허 등록된 기술로 생산된 복제 돼지는 전임상 단계에서 활용되어 알츠하이머 질환 치료제 및 후보군 약리 효과 분석에 유용하게 이용될 수 있다"며 "이 기술의 산업적 가치는 예상 시장 규모를 기준으로 시장점유율 추정치를 적용했을 때 향후 기술이 완성된 시점을 기준으로 대략 2024년부터 9년간 매출 4조4000억원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한편 이 기술은 치매복제돼지 생산 산업화를 목적으로 ㈜미래셀바이오(김은영, 정형민 공동대표)에 기술이전이 됐다.

교육 주요기사
제주 청소년 도박 위험집단 비율 감소 제주 각급 학교 코로나 상황 쓰지 않은 식재료 …
전국시도교육감협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 제주도교육청, 19일부터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
제주특별법 교육분야 전부개정안 의견 수렴 향후 10년 제주미래교육비전 수립 용역 착수
제주도교육청 2022학년도 대입 진학지도 나선다 수원초·대정서초·온평초에도 '기적의 놀이터'…
제주도교육청, 세월호 7주기 추모 주간 운영 제주대 교통사고 부상자 돕기 대학 구성원 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