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인간보다 더 인간답게!’-과연 이 말이 옳은 것인가?
2020-08-19 14:43
오지현 (Homepage : http://)
(영화를 보고 대부분 느끼는 감정이 비슷하고 느낌)그렇다. 보는 우리도 혼란스럽지만 뭔가 모르게 현실과 동떨어져 있지 않은 듯한 느낌을 받는 것은 어쩌면 SF영화이기 때문이지 않을 까하는 생각을 하게 된다. SF영화는 과학적 상상력을 동원하여 미래사회의 모습을 그려낸 영화라고 일컬을 수 있지만 그 미래 사회가 결국 오늘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현 사회를 바탕으로 하여 미래 사회에 대한 전망이 어떠하냐에 따라 현 사회를 바라보는 시각이라고 할 수 있다. 현재 영화 산업에서는 SF영화라고 하면 대표적으로 슈퍼맨, 스타 워즈, 이티, 터미네이터 등을 떠올릴 수 있다.

‘나는 생각한다 고로
나는 존재한다’

이는 데카르가 한 말로, 그는 열렬한 기계론자로서 인체를 시계태엽처럼 기계적으로 돌아가는 자동장치라고 주장하였다. 인간을 기계에 비유한 가장 대표적인 철학자의 논리가 복제인간에 의해 사용된 대사임을 알 수 있다. 또한 과거의 삶이 응축되어 있는 기억이인간을 가장 인간답게 만드는 결정적인 요소라고 이야기하는 캐릭터들이 인간과 구별할 수 없는 복제인간이 등장하여 인간이 무엇으로 스스로의 존재를 자각할 수 있는가에 대한 질문을 던지는 것을 볼 수 있다.

이미 언급했듯이 조금은 영화가 어떠한 내용인지 짐작해 볼 수 있다. 영화의 줄거리는 다음과 같다. 인간이 살 수 없는 환경이 되어 다른 행성으로 이주하기 시작하면서 복제인간을 만들고 인간을 대신하여 행성을 개발하는데 투입된다. 하지만 그 중 몇 명의 복제 인간이 행성을 탈출하여 지구로 잠입한다. 그들의 목적은 처음부터 4년으로 프로그래밍되어있는 자신들의 수명을 늘리는 목적이 있다. 이를 잘 보여주는 장면은 타이렐 박사를 찾아가 수명연장을 불가능한 소식을 들은 후 릭이 예정된 시간에 죽음을 맞이하는 것을 보아 복제 인간이라 하더라도 생명에 대한 열망과 존엄성을 가진 복제인간들의 슬픔을 알게 되어 영화를 보는 나 또한 감정이입이 되었다. 여기서 릭의 대사는 SF영화 사상 길이 남을 명대사라 말할 수 있으며 영화를 본 사람이면 공감하며 가슴 깊이 울림을 주었을 것이다. 내가 그랬으니까 말이다.

‘I've seen things you people wouldn't believe....
All those moments will be lost in time,
like tears in rain...
Time to die.'
(미국영화라 명대사는 영어로 써본다.)

심지어 영화에 나오는 올빼미나 뱀 같은 동물들도 복제품으로 설명되어 미래에서 대다수의 동물들이 멸종해버렸다는 추측을 해볼 수 있다. 영화 속에서는 인간에 대해서는 언급을 하지않는 것을 보아 복제인간들을 향한 기대를 하는 느낌을 받았다. 힘든 노동을 복제인간에게 떠맡길 뿐만아니라 모든 감정적 배설마저 복제인간의 몫으로 넘겨지는 것을 볼 수 있다. 이대로 세상에 살아간다면 이때 우리가 겪을 문제점을 한번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 복제인간이 과연 인간을 대체하는 데에는 완벽한것인지 아니면 완벽하지 않더라도 대신해주는데에 의의를 두는 지 고려해봐야한다.
비록 영화가 나온지는 오래되었지만 블레이드 러너 이후 우리가 살아 가고 있는 현 세상을 바라보면 이렇다.
“매트릭스, AI, 인공지능 로봇, 기가지니,,,,”
세상은 빠르게 변화하고 새로운 것들이 많이 생기기 때문에 우리는 노후계획을 세우듯이미래에 대한 생각을 해야한다. 로봇이 우리를 지배하지 않는지 혹은 산업을 발전시켜 우리 삶에 편리하게 해주는 것에 대한 장점과 단점 등의 대해 심도있게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미래에 대해 생각지도 못한 부분을 이 영화를 통해 알게 되어 난 이 영화가 주는 이야기가 그리 멀지도 이미 지나간 이야기도 아니기 때문에 현대 살아가는 사람들이라면 이 영화를 보고 한 번쯤 자신이 살아갈 미래를 예측해볼 필요가 있다고 사고를 갖을 필요가 있다. 뿐만아니라 이 영화에 나오는 복제인간들의 고통과 슬픔, 한계 등을 통해 어디까지가 인간인지 인간성의 기준도 생각해야 한다.

No 제목 이름 날짜
2748 집단시설에서의 방역수칙  ×1 ×1 한봉석 10-25
2747 청소년 비만, 신토불이 밥상으로 해결해야  ×1 비밀글 임관규 10-23
2746 슬기로운 청렴 실천  ×1 제주특별자치도 경제정책과 김선희 10-21
2745 말의 품격  ×1 ×1 허성환 10-21
2744 제주 대표 안내자 제주120만덕콜센터  ×1 이지영 10-20
2743 2020 평화아카데미 서귀포지역 4강좌 개최하여 서귀포YWCA 10-16
2742 청소년 무면허 운전금지  ×1 고기봉 10-16
2741 출국금지령  ×1 문석부 10-15
2740 [독자투고] 김장철 원산지 위반, 강력한 처벌로 대처해야   ×1 비밀글 임관규 10-14
2739 코로나 블루를 이겨내자  ×1 ×1 허성환 10-13
2738 환경보전과 관광의 조화, 클리닝 투어리즘‘Cleaning Tourism’  ×1 김민석 10-12
2737 계속 살아가기위해 할 수 있는 것 비밀글 송나연 10-11
2736 은빛마을노인복지센터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취약계층 주거위생개선 프로그…  ×2 은빛마을노인복지센터 10-08
2735 국민들의 눈높이에 맞는 ‘공정(公正)의 기준’  ×1 한국에너지공단 제주지역본부장 10-08
2734 산행전 안전수칙 준수로 멋진 단풍을 만끽하자!  ×1 고기봉 10-04
2733 노인체육회 발대식을 보며  ×1 김병우 10-02
2732 2020년 24회 노인의 날을 맞으며...  ×1 최은정 09-29
2731 디자인 도전을 함께하는 지역산업 맞춤형 인력양성사업  ×1 ×1 고경란 09-28
2730 추석선물 진또배기 ‘주택용 소방시설’  ×1 ×1 비밀글 양혁진 09-28
2729 추석선물 진또배기 ‘주택용 소방시설’  ×1 ×1 비밀글 양혁진 09-28
2728 [기고]모든 아이들이 보호 받기를 바랍니다.  ×1 ×1 제주가정위탁지원센터 09-27
2727 건강한 한가위를 위하여  ×1 ×1 한봉석 09-25
2726 우리동네 지역아동센터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기관 기능보강사업" 선정  ×2 김현주 09-25
2725 성산읍 오조리 마을회 추석 맞이 대청소 실시  ×2 비밀글 고기봉 09-22
2724 코로나19 노인보호요양원방문  ×1 ×1 윤세찬 09-19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