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 13일과 20일 제주 성읍마을서 정의현감 행차 재현

이달 13일과 20일 제주 성읍마을서 정의현감 행차 재현
취타대 거리행진, 전통 민요 공연 등 볼거리 다채
  • 입력 : 2022. 11.09(수) 12:49
  • 오은지기자 ejoh@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취타대 행진 모습. 성읍민속마을보존회 제공

[한라일보]과거 정의현감 부임행차를 재현한 '제주 성읍마을 정의현감 행차 및 전통민요 공연'이 이달 13일과 20일 오후 2시부터 제주 성읍마을 일원에서 열린다.

(사)성읍민속마을보존회가 주최·주관하고 제주특별자치도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에선 정의현감 행차와 더불어 성읍마을 주민들이 자체 전승해 온 취타대 거리행진, 전통 민요공연 및 민속놀이도 재현한다.

또 모물범벅, 빙떡 등 전통음식도 마련돼 성읍마을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제주 성읍마을은 세종5년(1423년)에 현청이 들어선 이래 한말까지 약 500년 동안 정의현 소재지였다. 2023년 정의현 도읍지 600년을 앞둔 현재는 성곽을 비롯해 동헌으로 쓴 근민헌과 명륜당, 대성전이 남아있다.

정의현감 행차는 1984년 6월 7일 국가민속문화재로 지정됐다.

취타대 행진 모습. 성읍민속마을보존회 제공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710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