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힌남노 북상] 제주레저힐링축제 개막식 17일로 연기

[힌남노 북상] 제주레저힐링축제 개막식 17일로 연기
레저스포츠 체험, 전국인라인하키, 문화예술인공연도 일정 늦춰
  • 입력 : 2022. 09.02(금) 13:31
  • 진선희기자 sunny@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일보] 태풍 '힌남노' 북상으로 '2022 제주레저힐링축제' 개막일이 늦춰진다.

2일 제주시에 따르면 당초 이달 3일 함덕해수욕장에서 열릴 예정이던 제주레저힐링축제 개막식은 이달 17일로 변경했다. 2∼4일 함덕해수욕장에서 진행하기로 했던 서핑, SUP요가 등 레저스포츠 체험 프로그램도 추석 연휴 이후로 연기했다.

또한 2일 함덕해수욕장에서 개최할 계획이던 문화예술인공연은 10월 레저스포츠 체험 프로그램 운영과 연계해 새별오름으로 장소를 옮겨 치러질 예정이다. 3∼4일 인라인스케이트장에서 개최하기로 했던 전국인라인하키대회는 이달 17∼18일로 날짜를 바꿨다.

제주시는 "태풍 북상에 따른 기상 악화로 안전한 축제 운영이 어렵다고 판단해 부득이 개막 행사를 연기하기로 결정했다"며 "오는 17일 개막일에는 안전한 축제장 조성과 함께 수준 높은 문화예술 공연을 선보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일정 변경 등 자세한 내용은 제주레저힐링축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499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