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어린이 보호구역 사고 절반 이상 보행자 보호 소홀
대다수 사고 횡단보도·도로 건너던 중 발생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1. 03.02. 14:17: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어린이보호구역. 한라일보DB

어린이보호구역. 한라일보DB

제주지역 어린이 보호구역에서 발생한 교통사고 중 절반 이상은 운전자가 보행자에 대해 보호 조치를 제대로 하지 않는 바람에 일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은 도내 어린이 보호구역 교통 사고 분석 결과 이같이 확인됐다고 2일 밝혔다.

자치경찰단에 따르면 2017년부터 2019년까지 도내 어린이 보호 구역에서 발생한 교통 사고 중 54.8%가 운전자의 보행자 보호 불이행으로 발생했다.

또 어린이가 횡단보도나 도로 건너는 도중 사고를 당한 비율이 전체 사고의 85.7%를 차지하고 있었다.

자치경찰단은 2일부터 도내 초등학교가 등교 수업을 시작함에 따라 어린이 교통 사고 예방을 위한 캠페인을 한다.

앞서 자치경찰단은 지난해부터 어린이 통학로 안전팀을 꾸려 통학로가 확보되지 않은 초등학교 4곳의 등·하굣길 교통 안전을 강화했다.

고창경 자치경찰단장은 "어린이들이 등교 수업을 할 수 있게 된 것은 도민 모두가 방역 수칙을 잘 준수한 덕분"이라며 "등교 개학에 맞춰 학교 위험 요소를 점검하는 등 안전 활동을 비롯해 방역 활동을 꾸준히 지원해 학교 수업이 정상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코로나 피해 농가에 100만원 상당 바우처 지원 오영훈 의원, 지역경제 현장 탐방 시동
제주 축산물 드라이브 스루 할인 판매 하도급대금·납품대금 조정 지자체 조력 법 개…
이재명 "4·3과 같은 국가폭력범죄 공소시효 폐… '하룻새 8명' 제주 코로나19 확산세 '가파르다'
원희룡 지사 긍정평가 '오르락 내리락' 장애인 고용촉진 장려금 신청 기한 '확대'
"주변에 도움 필요한 이웃 알려주세요" 제주 기숙형 대안학교 코로나19 일제검사 전원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
  • 제주 의료진 대상 화이자 백신 접종 …
  • 제주 제2공항 예정지 둘러보는 심상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