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마늘파종기 인건비 절감 효과"
서부농기센터 "인력 파종 대비 83.5% 절감"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12.10. 14:28:3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서부농업기술센터가 최근 마늘 파종 인건비 조사를 분석한 결과 기계파종 시 인력대비 83.5% 절감된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서부농기센터에 따르면 마늘 파종에는 일시적으로 많은 인력이 필요하나 최근 인건비 상승 등으로 1000㎡당 5개년 평균 생산비(223만9000원) 중 인건비가 40.4%(90만4000원)을 차지하고 있다.

 서부농기센터는 마늘 파종부터 수확기까지 기계화가 절실한 상황을 고려해 지난 9월 마늘 기계화 종합 전시포를 조성 후 기계파종 4농가, 인력파종 11농가 등 16농가 대상으로 전화 및 방문 조사를 실시해 파종 인건비를 분석했다.

 분석 결과 마늘 파종 시 1만㎡ 기준으로 기계파종은 운전 남성인력 1.5명 및 보조인력 여성인력 1.65명이 필요해 파종 인건비 31만3500원이 소요되는 것으로 확인됐다.

 반면 인력파종은 트랙터 운전 및 파종 골 조성에 남성인력 3명, 파종 작업에 여성인력 17.49명이 필요해 인건비 190만4100원이 소요되는 것으로 나타나 기계파종 시 인력파종 대비 159만600원이 절감되는 것으로 분석됐다.

 센터 관계자는 "농촌 인력난이 심각한 만큼 마늘재배에 농작업 생력화가 반드시 필요하다"면서 "마늘 파종, 기계수확, 줄기절단, 선별·건조 작업 등 기계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단계별 기계화 매뉴얼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도입한 마늘 기계파종기는 씨마늘을 줄 파종할 수 있도록 개선한 국내개발 기종으로 1일 2명이 1만㎡를 파종할 수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국토부,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서 환경부 … 제주서 유흥주점·음식점 확진자 추가 발생
이재명 지지 제주민주평화광장 출범… 7천여명… 강정마을회 만난 행자위 '상생협약 동의안' 처…
제주 해수욕장 내달 개장··· 안심밴드·체온… 제주자치도 출범 15주년 세미나 7월 2일 개최
거리두기 격상 11일간 방역수칙 위반 71건 "제2공항 추진·4·3 배보상" 강조한 이준석 당선
제주서 5명 신규 확진··· 1차 접종 20% 돌파 김부겸 국무총리 만나 제주 백신 우선 접종 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
  • 이탈리아 공화국 선포기념일 축하 비…
  • 제주삼다수 친환경 무라벨 제품 출시
  • "강정마을 상생화합 손 잡았다"
  • 타워브리지 앞 '기후위기' 모래시계
  • 9월 영업 재개 홍보하는 물랑 루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