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사랑으로 맺어진 가족
2021-03-24 11:05
제주가정위탁지원센터 (Homepage : http://www.jeju-foster.or.kr/)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퇴근 후 저녁을 먹고 TV 앞에 앉으니 아동학대에 관한 뉴스가 나오고 나는 자연스레 채널을 고정하게 되었다. 대부분의 아동학대는 부모가 80.3%, 학대장소가 가정이 79.6%로 가장 많다는 통계자료가 나오고 친부모 학대 사례가 점점 확대되어간다는 기사다. “어떻게 저렇게 예쁜 아이를 ......” 혀를 치면서 화가 차오르는 감정을 억눌러본다.
부모의 사랑과 신뢰로 태어난 아이들은 사랑을 느끼고 부모와의 신뢰를 형성하게 되었을 것이다. 하지만 그 신뢰와 사랑을 먼저 깨버리는 것도 부모다.

나는 가끔 나의 어릴 적 어머니의 모습을 떠올려 본다. 어머니는 생선반찬을 드실 때에도 머리가 맛있다며 머리만 드셨고 추운겨울에 얇은 외투를 걸치셔도 춥지 않다고 하셨다. 이렇듯 부모님은 항상 자식을 위해 일방적인 사랑과 희생을 베풀었다. 난 아직도 이런 어머니의 사랑을 느끼면서 살아가고 있고 내 인생을 살아가는데 큰 원동력이 되기도 한다. 이런 어머니의 사랑을 이제는 나와 함께하는 아이들에게 되돌려주고 있다. 나는 부모에게 받은 사랑을 내 아이 뿐만 아니라 여러 아이들에게도 나눠주고 싶은 마음이 들어 가정위탁을 시작하게 되었다.

가정위탁을 신청하고 드디어 눈이 초롱초롱 빛나는 아이와의 만남이 시작되었고 만남은 곧 가족이 되어, 어언 10년이라는 세월이 흘렀다. 나와 아이의 유대감이 형성되고 따뜻한 사랑을 나눌 수 있다면 누구와도 상관없이 가족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우리가족은 잘 알기에 가정위탁이라는 제도를 통해 아이들의 마음의 상처를 보듬어 줄 수 있는 가족이 되는 길을 선택했다.

부모는 아이들을 사랑으로 보호해야 할 의무가 있다.
이 세상 모든 사람들은 누군가의 소중한 부모이기도 자식이기도 하다. 그러므로 모두 건강한 가족 속에 지내야 할 의무가 있으며 이제는 의무감을 넘어 양심을 더해 어른으로서의 도리를 지키려고 노력해야 할 것이며 우리 아이들이 모두 행복하고 따뜻한 사랑을 받으면서 지냈으면 하는 바람이다.

제주가정위탁지원센터 자조모임 총무 정순복

No 제목 이름 날짜
2961 한라일보의 불법도촬 고경찬 06-28
2960 서부종합사회복지관과 함께하는 다문화학교, 제주어도 배우고 다문화도 알…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6-24
2959 사회적 건강을 위한 백신 '치유농업'  ×1 고기봉 06-24
2958 아파트 단지 내 소방출동로를 열어 주세요!  ×1 ×1 화북여성의용소방대장 오춘희 06-23
2957 탄소중립을 위한 자전거 페달을 밟아요!  ×1 김희연 06-22
2956 연동119센터 기고문 1초와의 사투  ×1 임찬식 06-18
2955 1초와의 사투  ×1 ×1 연동119센터 06-17
2954 “다문화가정 자녀가 겪는 어려움”  ×1 비밀글 위연주 06-16
2953 제주도 교통문제의 새로운 패러다임, 공공자전거  ×1 비밀글 현도연 06-14
2952 우리, "용기를 내어 볼까요?" 김희망 06-14
2951 (기고)도민이 꿈꾸는 쓰레기 걱정없는 제주  ×1 이희남 06-14
2950 환경차 전환 탄소중립 사회의 주춧돌  ×1 비밀글 고기봉 06-13
2949 코로나19와 환경교육 - '코로나'로부터 환경을 지키자  ×1 고수아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06-13
2948 [기고] 작은 실천으로 줄일 수 있는 의료폐기물  ×1 진수빈 06-13
2947 환경 보호, 지금 우리에겐 선택 사항이 아닌 필수 사항  ×1 강채연 06-12
2946 그린 투어리즘과 6차 산업, 제주 도약 발판 마련  ×1 양인헌 06-10
2945 코로나19로 인해 일회용품 사용량 늘어나  ×1 백지원(제주대학교 행정학과 3학년) 06-09
2944 후안무치  ×1 강방수 06-09
2943 탄소중립시대에 우리는  ×1 양현정 06-09
2942 도로 위에 무법자 전동퀵보드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고아라 06-08
2941 나무 한그루 심는 마음  ×1 비밀글 송민주 06-07
2940 공정하다는 착각 - 운앞에 겸손하자  ×1 허성환 06-07
2939 백신을 둘러싼 윤리적 쟁점  ×1 서대권 06-06
2938 제주 코로나19 집단감염 확산  ×1 이창석 06-05
2937 맞춤형복지를 대하는 우리의 자세  ×1 비밀글 김영일 06-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