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중장년층 근대기록문화 조사원 양성
문체부, 전라제주권 등 전국 5개 권역 500명 선발 예정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3.08. 09:50: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우리나라 근현대사의 주역이었던 중장년층을 근대기록문화 조사원으로 양성하는 사업이 추진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국학진흥원과 함께 '근대기록문화 조사원' 500명을 모집한다.

문체부는 1910년부터 1979년 사이에 생산된 문서·서적·사진·도면 등의 기록자료 등 사라져가는 소중한 근대자료를 발굴·보존함과 동시에 중장년층의 인생 이모작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올해부터 새롭게 '근대기록문화 조사 사업'을 추진한다. 수집된 자료들은 국학진흥원에서 출처와 내용 등 서지사항을 정리해 보존·관리하며, 향후 근대문화 콘텐츠의 원천으로 활용하게 된다.

이번 공모는 전국 5개 권역(수도권·강원권·경상권·충청권·전라제주권)에 걸쳐 근대기록문화 조사원 총 500명을 선발한다. 지역 역사나 향토문화에 관심과 애정을 지닌 만 50세부터 70세까지(1952년 1월 1일~1971년 12월 31일 출생)의 대한민국 국적 중장년으로서, 스마트폰 또는 디지털 사진기를 소유하고 사용할 수 있는 사람이면 누구든 지원할 수 있다.

지원자는 국학진흥원 누리집에서 선발 공고문을 확인하고, 지원서를 작성해 3월 8일부터 19일까지 전자우편(silver@koreastudy.or.kr)으로 접수하면 된다. 서류심사와 면접을 통해 결정된 예비 조사원은 필요한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5월에서 7월까지 조사원 양성 교육을 받는다.

문화 주요기사
서양화가 강영순,'바다와 강이 있는 풍경전' 서… 문태준 시인과 함께하는 '제주 꿈바당 학부모 …
제주 5월 청소년의 달 기념 행사 키트 체험 운… 제주4·3 희곡 문학에 담아 온 시간을 말한다
제주 나강 작가의 '휴식'… 소소한 순간들의 기… 서귀포 천지연 일대 문화재와 함께 8가지 야경 …
'내게 힘이 되는 '희망사다리 2021' 발간 서귀포 삼매봉도서관에 '인권서당' 개설
제주 김용환 초대전… 해체된 꽃들에 스민 희… 제주 우도 강영수 수필집 '암창개 온 어머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