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보조사업 위주' 사회단체 관계설정 바꾼다
단체별 핵심역할 부여 동반자적 관계.. 도정현안 탄력 대응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1. 01.17. 09:32:3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는 코로나19 등 시대 변화에 대응하고, 지역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민간자원의 역량을 활용한 다양한 민·관 협력체계 구축 사업들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그동안 국민운동단체 등에서는 보조사업 위주로 단체 활동을 펼쳐왔지만, 올해부터는 단체별로 핵심역할을 부여해 행정과 동반자적 관계를 확고히 해나갈 방침이다.

 새마을운동 단체는 나무심기, 플라스틱 줄이기 등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생명살림운동을 적극 추진한다.

 바르게살기운동 단체와 한국자유총연맹은 학교주변 등 안전취약지역에 대한 방범활동 등 안전문화 정착 및 안보인식 분야 운동을 전개한다.

 청년회, JC 등 청년단체는 주·정차, 차고지증명제 정착 등 교통 분야에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해 나간다.

 또 민간단체를 대상으로 하는 공익활동 공모사업은 코로나19 위기극복 및 포스트코로나 대응사업, 환경·교통분야 사업 등 도정 현안사항과 연계한 분야를 집중 발굴·지원할 방침이다.

 지금까지는 청소년 교육, 문화·관광도시 육성, 복지·인권신장 등 10개 분야 사업에 대해 지원해 왔으나, 올해에는 코로나19 대응, 교통·안전문화 정착, 환경보전, 자원봉사 활성화 등 4개 분야에 대한 사업을 발굴해 지원할 계획이다.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지원사업은 총 3억1400만원의 예산으로 단체당 최대 2000만원을 지원하고, 소규모민간단체 공익활동촉진사업은 1억8000만원의 예산으로 단체당 최대 700만원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지난해 민간단체에서는 취약계층을 위한 희망나눔 및 재능봉사, 바다환경 정화활동, 교통안전 캠페인 등의 활동을 전개했다.

 도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민간단체의 자발적인 활동을 보장함은 물론 민간자원의 역량을 활용해 민간 중심의 문제 해결 능력을 제고하고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비 등 도정현안의 탄력적인 대응을 위한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민간단체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멈춰선 집단감염' 제주 27일 하루 4명 확진 다음달 1일부터 제주 일상회복추진단 가동
제주도 금고 1순위 농협·2순위 제주은행 정부 제주4·3희생자 1인당 9000만원 보상금 지급
제주 제2공항 일대 토지거래 허가구역 재지정 비상품 제주 감귤 유통 잇따라… 제값 받기 '찬…
"제주산 축산물 저렴하게 구매하세요" 오영훈 "오등봉 민간특례사업 논란 행안부 책…
[초점] '조용한 제주도' 이재명 경선공약으로 … 10월 끄트머리 활짝 핀 국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한국 화물선 골든레이호 해체작업 마…
  • 가을 나들이 나선 남방큰돌고래
  • 목성 주변 소행선 탐사선 '루시'
  • 한라산에 활짝 핀 상고대
  • '반짝 추위' 한라산 첫 상고대 활짝
  • '강풍주의보' 발효중인 제주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