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김경미 "일자리 재단 추진 연구용역 부실 우려"
22일 행감서 "관련·유관기관과 소통·협의도 안해"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10.22. 15:58:2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가 일자리재단 설립을 목표로 현재 타당성 연구조사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연구용역 부실 우려 목소리가 제기됐다.

 김경미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은 22일 열린 제388회 임시회 일자리경제통상국을 상대로 한 행정사무감사에서 도가 일자리 컨트롤타워로 추진하고 있는 일자리재단 추진 과정에서 많은 문제점이 예상된다고 지적했다.

 김 의원은 "해당 용역은 지난 9월 17일 발주돼 내년 1월에 완료하는 것으로 되어 있는데, 4개월 만에 도내 일자리를 총괄하는 컨트롤타워의 모습을 그려낼 수 있는지 심히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현재 도내 일자리 관련 부서와 유관기관이 10여개가 넘는 상황에서 이들과 소통하거나 협의된 사항도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 의원은 "일자리재단의 기능에 연구와 정책기능까지 있는 것으로 되어 있어 기존 유사 역할을 수행하는 기관들의 통폐합도 예상되는데, 이에 대한 고민조차 없는 것 같다"면서 "현재 아무런 규정이나 근거가 없는 상황으로 단지 용역만을 근거로 제도나 규정이 없이 일자리 재단이 컨트롤 타워가 될 수 있는지도 의문"이라고 꼬집었다.

 김 의원은 "코로나 19 사태로 인한 재정악화에 100억원이 넘는 재원문제도 있지만 무엇보다도 도의 일자리 문제를 총괄하는 기관설립을 추진하면서 이와 관련한 정보들을 비공개로 일관하는 것은 상당히 우려되는 부분"이라며 "추진상황을 공개하고, 기관 설립에 앞서 관련부서 및 기관과의 사전협의, 도민과 도의회와의 논의가 있어야 한다"고 피력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주말 가족·직장 둉료간 연쇄 감염 발생 제주 '30일 26명 확진' 집단감염 추가 확진 잇따…
원희룡 '지사직 조기 사퇴' 윤석열 전격 입당 … 제주 하루새 19명 확진… 곳곳서 '동시다발'
'대권 도전' 원희룡 내달 1일 제주도지사직 사… "이제 우리 차례야" 8월부터 만18~49세 접종 시작
'감염확산' 게스트하우스 내 즉석만남 금지 "농가 참여 저조" 농업인월급제, 국가지원·확…
'드론특별자유화구역' 제주 상용화 서비스 '시… 제주 골프장 예약 "도민 우선" 쿼터제 운영되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멸종위기종' 팔색조 5월 번식 첫 확인
  • 전기차 탑승한 이준석 대표와 원희룡 …
  • 제주 다시 찾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 제주 스타트업 새브랜드 'Route330'
  • "타투를 許하라"
  • 어미를 기다리는 괭이갈매기 새끼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