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아트센터·예총 손잡고 '우리 가곡 제주의 노래'
국악인과 무용인, 성악가 등 출연 춤과 노래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10.21. 17:26: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아트센터(소장 강정호)와 한국예총제주도연합회(제주예총, 회장 김선영)가 손을 잡고 제주 노래와 춤을 펼쳐놓는다. 이달 27일 오후 7시부터 제주아트센터에서 공연되는 '우리 가곡 제주의 노래'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로 힘든 제주시민을 위로하고 침체에 빠진 제주예술계 활성화를 위해 기획됐다. 제주 국악인과 무용인, 도내외에서 활동하는 성악가들이 출연한다.

국악협회제주도지회는 검질매는소리, 밭볼리는 소리, 오돌또기, 서우제소리 등을 준비했다. 무용협회제주도지회는 제주해녀를 소재로 만들어진 무용극 '해풍'을 선보인다. 장성일, 이정원, 변승욱, 이동명, 김승철, 현선경, 강혜명,윤한성 등 성악가들은 창작 오페라 '순이삼촌' 아리아, 가곡 '거문도 뱃노래' 등을 들려준다.

띄어앉기로 300석 이내 객석만 개방한다. 제주시 공식 유튜브와 페이스북에서도 관람할 수 있다. 문의 728-1509.

문화 주요기사
코로나 1년 제주인놀다·아트노크 재정비 제주 김성수 세 번째 시집 '동그란 삼각'
제주여류수필문학회 '제주여류수필' 19집 제주민요 43곡 악보로 기록하다
제주섬 고요한 풍경에 포개진 위로의 언어 제주4·3평화재단 영화시나리오 공모 73편 접수
제주 한라산문학동인회 '한라산 문학상' 부활 일하고 또 일하고… 제주 여자의 삶 나아졌나
제주 도심 유적 관광안내판 '이래서야' 제주도립 서귀포예술단 선물 같은 치유의 음악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 "어산지 석방하라"
  • 2021년 한라산 백록담 '만설'
  • 제주 남방큰돌고래의 군무
  • 한라산 하얀 눈 세상
  • 겨울왕국으로 변모한 한라산 1100고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