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서귀포문학공모 소설 강법선· 동화 노수미 당선
서귀포예총 전국 공모 결과 시·시조·수필은 가작 배출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10.19. 15:02:5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4회 서귀포문학작품전국공모 당선자인 소설 강법선(왼쪽), 동화 노수미(오른쪽)씨.

사단법인 한국예총 서귀포지회(지회장 윤봉택)가 실시한 2020년 제4회 서귀포문학작품전국공모에서 소설 강법선(서울), 동화 노수미(서귀포)씨가 당선자로 뽑혔다.

시, 시조, 소설, 수필, 동화 등 5개 부문에 걸친 공모에선 시 504편, 시조 137편, 동화 41편, 소설 38편, 수필 51편이 접수됐다.

지난 18일 심사 결과 강법선의 장편소설 '난향, 바람을 타다', 동화 노수미의 '남극노인성을 찾아서'가 당선작에 올랐다.

나머지 부문에서는 당선작 없는 가작이 나왔다. 수상작은 시 부문 김신숙(서귀포)의 '스모루, 새들의 집'과 김선호(미국)의 '마라도의 꿈', 시조 부문 김지욱(경주)의 '중문 주상절리'와 오은기(서귀포)의 '남극노인성', 수필 부문 양승복(청주)의 '약천사의 아침'이다. 문의 739-3287.

문화 주요기사
제주 문화예술창작 대관료 지원사업 재공모 실내악으로 제주 클래식 축제의 지평 넓힌다
이승택 문예재단 이사장 결국 제주도경관위원… 양전형 시인 '제주어 용례사전' 발간
제주도무형문화재 전수교육조교 3명 인정 제주 문인화 동호회 서연회 '수묵의 빛'
서귀포예당, 코로나 여파 11월 26, 27일 온라인 … 제주 바다가 전해주는 짜디짠 인생 이야기
제주 박성진 개인전 '돌담이 있는 풍경' [동네책방, 한권의책] (7)좋은지 나쁜지 누가 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 동백꽃과 한라산
  •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
  •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 "트럼프 유세 듣자" 길게 늘어선 지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